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19.01.07 12:56:41
  • 최종수정2019.01.07 12:56:41

DMZ평화인간띠운동 충북본부가 7일 충북도청에서 발대식 겸 기자회견을 열어 향후 활동 계획을 발표하고 있다.

ⓒ 안순자기자
[충북일보] DMZ평화인간띠운동 충북본부가 7일 충북도청에서 발대식을 갖고 한반도 평화 구축을 위한 도민들의 참여를 촉구했다.

본부는 이날 도청에서 발대식 및 기자회견을 열어 "4·27 판문점 선언과 9·19 평양 선언을 지지하며 한반도에 항구적 평화가 구축될 때까지 160만 도민과 함께 할 수 있는 모든 노력을 다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본부는 이 자리에서 △유선 콜센터 11개 시·군 운영 △DMZ 평화열차(충북선) 타고 봄소풍 가요 △카톡 플러스 친구 1대1 상담센터 운영 △같이가치 캠페인 모금 등 향후 계획도 발표했다.

본부는 오는 4월 27일 오후 4시 27분 평화누리길 구간(강화~고성) 500㎞에서 열리는 평화의 손 잡기 행사도 홍보한다.

/ 안순자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