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단양 찾아가는 직거래 장터 인기

지역 특산 청정농산물로 방방곡곡 누벼

  • 웹출고시간2019.08.25 12:47:35
  • 최종수정2019.08.25 12:47:35
[충북일보 이형수기자] 청정 농산물로 이름난 단양군의 찾아가는 농산물 직거래 장터가 큰 인기를 끌며 농가의 효자 노릇을 하고 있다.

군에 따르면 찾아가는 농·특산물 직거래 장터는 올해 상반기에만 26회를 운영했으며 상설 판매장, 식품 박람회 등을 통해 총 6억3천700만원에 달하는 매출액을 올린 것으로 집계됐다.

2015년 시작으로 농가와 공무원들이 직접 전국 방방곡곡을 누비며 단양 농·특산물의 홍보와 판매를 위해 애쓰던 직거래 장터는 올해로 5년차를 맞았다.

전국적으로 이름난 단양 황토마늘과 고랭지사과를 비롯해 오미자, 마늘환, 아로니아, 산야초 등 신선한 농·특산물을 직접 만져 보고 살 수 있단 점에서 도시 소비자들로부터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다.

군은 해마다 서울과 인천, 수원, 광명 등 자매결연처도 방문해 장터를 열고 있으며 올해는 지난 2월 서울 송파구를 시작으로 총 11회에 걸쳐 8천60만원의 판매고를 올렸다.

또 백광소재와 성신양회, 한일현대시멘트, 성원파일 등 향토기업과 공공기관, 단체 등과의 직거래 행사를 통해 3천490만원 상당의 농산물을 판매했다.

특히 단양소백산철쭉제와 단양마늘축제, 단양관광기차여행, 영월 단종문화제, 구리시 유채꽃축제 등 단양을 비롯한 전국 축제·행사를 통해 2억6천858만원의 매출을 기록하기도 했다.

해마다 연 8천만 원 상당의 직거래 판매실적을 올린 천태종 말사 농·특산물 직거래 장터도 올해 상반기에만 2천603만원의 판매액을 올린 것으로 나타났다.

직거래 장터에는 농가를 비롯해 소백산밭작물영농조합법인과 소세골농장, 단양양조장, 단양로컬푸드협동조합 등 50여 곳의 농산물 생산·유통업체도 함께 참여하고 있다.

상설 판매장은 단고을 농·특산물 판매장 등 4곳을 운영해 2억1천218만원의 농·특산물을 판매했다.

대한민국 대표특산품 직거래 박람회, 대한민국발효문화대전, 대한민국 명품 특산물 페스티벌, 서울국제주류박람회 등 각종 행사에도 참가해 열띤 판촉 홍보전도 펼쳤다.

지난 7월 상생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한 대도시(은평구, 구리시, 성남시) 새마을부녀회와도 생산자 교류행사를 통한 농산물 직거래 협약을 맺어 유통 판매망도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단양 농산물은 큰 일교차와 황토 등 최적의 재배조건에 농가의 땀방울이 더해져 전국 최고의 친환경 농산물로 이름나 있다"며 "직거래 장터가 단순한 홍보에 그치지 않고 유통마케팅의 한축으로 자리매김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단양 / 이형수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윤현우 대한건설협회 충북도회장

[충북일보] 윤현우 대한건설협회 충북도회장. 충북 최초로 임기 8년의 회장직을 수행하게 됐다. 다소 투박해 보이지만, 소신과 지역에 대한 사랑. 개인의 이익보다 공동의 가치를 중시하는 모습은 여전했다. 그래서 위기의 충북 건설협회 대표로 제격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최근 화두가 된 청주 도시공원과 관련한 입장은 명확했다. 지자체를 향해 쓴 소리도 마다하지 않았다. ◇충북 건설협회 최초로 4년 연임을 하게 된 소감은 "지난 1958년 대한건설협회 충북도회가 설립된 이래 13명의 회장이 있었다. 저는 24대에 이어 25대까지 총 8년간 협회를 이끌게 됐다. 제가 잘해서 8년간 회장직을 맡은 것이 아니라고 생각한다. 지난 임기동안 건설업계의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해 열심히 뛰었다. 그 노력의 결과를 완성해달라는 의미에서 회원사들이 만장일치로 연임을 결정했다고 생각한다." ◇건설업계, 지금 얼마나 힘든 상황인가 "업계는 국제통화기금(IMF) 외환위기 때와 비슷하다고 보고 있다. 전체 산업생산지수에서 건설업이 14%가량을 차지한다고 하지만, 민간공사를 빼면 10%에도 못 미치는 것으로 체감된다. 충북도의 경우 발주량이 지난해대비 38% 정도 줄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