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17.09.13 17:17:44
  • 최종수정2017.09.13 17:17:44
[충북일보] 충북도농업기술원이 당도가 높은 청풍꿀(사진) 품종을 육성해 지난 8월 31일 국립종자원에 품종 보호 출원을 했다고 13일 밝혔다.

수박연구소는 우수한 형질을 가진 수박을 선발하고, 특성을 조사해 종자를 채종하는 등 연구과정을 거쳐 첫 품종을 육성했다.

품종명은 청풍꿀로 청풍명월의 공장 충북을 대표하는 꿀수박이라는 의미다.

특성으로 단타원형의 호피무늬가 선명하고 착과율이 우수하다. 당도 또한 12Brix 이상의 고당도다.

농기원 관계자는 "수박연구소가 개소한 이래 최초로 품종이 육성됐다"며 "향후 노동력이 적게 드는 생력형 수박에 대한 품종을 보호출원 해 농민들이 좀 더 쉽고 편하게 재배할 수 있는 수박을 보급하겠다"고 말했다.

/ 조성현기자
이 기사 주변 소식 더 자세히 보기
현재위치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