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19.04.30 17:55:37
  • 최종수정2019.04.30 17:55:37

외교·국제업무 협력 증진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있는 강경화(오른쪽) 외교부 장관과 이시종 충북지사.

ⓒ 충북도
[충북일보] 외교부와 충북도가 외교·국제업무 협력 증진을 약속했다.

강경화 장관과 이시종 지사는 30일 오후 4시 정부서울청사 외교부 리셉션홀에서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대한민국의 품격 높은 세계 일류 국가로의 도약을 위해 지방의 국제 업무에 긴밀한 협력관계를 구축하기로 약속했다.

이번 협약으로 도는 오는 8월 30일 개최될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을 비롯한 각종 대규모 국제행사에서 외빈과 선수 초청에 수반되는 외교 업무를 더욱 효율적이고 원활하게 추진할 수 있게 됐다.

두 기관은 최신 해외 동향과 정보 공유, 해외투자 유치 및 시장 개척 등 다양한 분야에서 긴밀한 협력관계를 구축해 나가기로 했다.

도는 외교부와의 업무협약을 통해 그동안 부족했던 외교·국제분야 역량이 강화될 것으로 기대했다.

이시종 지사는 "충북 외교·국제협력 분야에 외교부 특유의 경험과 노하우가 더해진 것은 천군만마를 얻은 격으로 더욱 힘 있는 모습으로 '세계 속의 충북' 실현을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 안순자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