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천태종, 대충대종사 제25주기 열반대재

제2대 종정 지내며 종단 중흥 이끌어

  • 웹출고시간2018.10.11 17:40:53
  • 최종수정2018.10.11 17:40:53
[충북일보=단양] 천태종의 제2대 종정을 지내며 종단 중흥을 이끈 대충 대종사의 열반 25주기를 추모하는 행사가 열렸다.

천태종은 11일 오전 10시 단양 구인사 광명전에서 종정 도용 대종사를 비롯해 원로원장 운덕스님, 총무원장 문덕 스님 등이 참석해 대충대종사 25주기 열반대재를 봉행했다.

이날 문덕 총무원장은 추모사에서 "남대충 대종사님의 열반 25주기를 맞아 다시 한 번 옷깃을 여미고 대종사님의 자애하신 가르침을 되새겨 본다"며 "우리가 보고 배운 대종사님의 원만각행은 오늘날 우리 종단의 대간을 이뤘고 앞으로도 그 정신을 바탕으로 부종수교의 원력을 이뤄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 법석의 지중한 인연이 일체중생의 행복으로 승화되고 평화통일과 인류행복의 덕이 되기를 바란다"고 기원했다.

대충대종사는 1945년 구인사에서 천태종 중창조인 상월원각대조사를 은사로 출가해 상월원각대조사의 뒤를 이어 제2대 종정을 지냈고 1993년 음력 9월 구인사에서 열반에 들었다.

또 대충 대종사는 평생을 대중교화에 힘써 천태종이 신도 250만 명 규모로 성장하는데 크게 기여했다.

단양 / 이형수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