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청주의 젓가락문화, 시드니 간다

10일~11월 9일,시드니한국문화원 초청 '젓가락의 향연'

  • 웹출고시간2018.10.07 15:11:37
  • 최종수정2018.10.07 15:11:37

호주 시드니에서 열리는 젓가락의 향연에 청주 젓가락들이 대거 참여한다.

ⓒ 청주문화산업진흥재단
[충북일보=청주] 젓가락 문화를 세계에 알리고 있는 청주시는 지난해 태국 방콕에 이어 두번째로 호주 시드니 해외 초청 전시에 나선다.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은 시드니한국문화원(원장 박소정)의 초청으로 '젓가락의 향연(feast of K-chopsticks)' 특별전에 참여한다.

10일부터 11월 9일까지 한 달 간 열리는 이번 전시회에는 국내외 80여명의 작가가 참여하여 수저 유물, 창작 젓가락, 젓가락 문화 상품 등 500여점의 작품을 선보인다. 이 전시에서 청주가 시드니에 소개하는 젓가락 상품은 김성호 작가의 옻칠 수저, 이종국 작가의 분디나무 젓가락, 이소라 작가의 규방 공예 수저집, 박상태 작가의 유기 수저, 청주대학교 학생들의 창작 젓가락 등이다.

10일 현지에서 열리는 '젓가락의 향연' 개막식에 이종국 작가의 분디나무 젓가락 만들기 시연과 대패를 활용한 나만의 젓가락 만들기 워크샵,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의 젓가락연구소에서 개발한 젓가락 경연대회용 교구를 활용한 젓가락 문화 알리기 등도 펼쳐진다.

공연단체인 '솔옷'의 신명나는 사물놀이 공연은 호주 현지인들에게 우리의 흥과 멋을 선사할 예정이다.

/ 조무주 문화전문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