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증평군, 추석 명절 물가 안정 대책 등 추진

"증평에서 풍선한 한가위 보내세요!"

  • 웹출고시간2017.09.12 14:49:27
  • 최종수정2017.09.12 14:49:27

증평군이 군민들이 풍성한 추석을 맞을 수 있는 다양한 민생 안전 대책을 마련해 추진한다. 지난해 추석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 모습.

ⓒ 증평군
[충북일보=증평] 증평군이 군민이 행복하고 안심할 수 있는 풍성한 추석 명절 분위기 조성에 행정력을 모으기로 했다.

12일 군에 따르면 추석명절을 앞두고 물가안정대책 및 식품안전성 확보, 재해안전 점검 등을 실시한다.

이를 위해 물가안정추진계획을 수립하고 오는 10월 9일까지 물가대책종합상황실을 운영한다.

물가대책종합상황실은 농축산물 및 생필품 등 추석 성수품 32개 품목에 대한 물가 동향파악과 물가안정을 위한 지도·점검 및 캠페인을 실시한다.

3개 반 12명으로 구성된 지도·점검반은 △개인 서비스 분야 요금 과다인상, 담합 행위 △축산물 분야 계량 위반, 섞어 팔기, 부정 축산물 유통 △농수산물 분야 매점매석, 대량저장창고 적기출하 △상거래 질서 분야 가격표시제 및 원산지표시 이행여부 등 총 4개 분야 8개의 행위에 대한 지도·점검을 실시한다.

특히 관내 SSM마트(준대형마트)와 재래시장 상가, 골목슈퍼, 기타 소매점 등을 중심으로 생필품과 제수품목 등의 부당가격 인상과 가격표시제 및 원산지표시제 준수 여부, 유통기한 준수여부 등을 중점 지도한다.

또 축산물 취급업소 8개소(축산물포장처리업소 3개소, 축산물판매업소 5개소)를 대상으로 △유통기한 준수여부 △축산물 이력제 준수여부 △종업원 건강진단 실시여부 등 위생 점검을 실시한다.

전기 및 가스 등 재해 예방을 위한 안전점검도 실시한다.

한국전기안전공사와 다중이용시설의 누전 및 개폐기 작동여부, 전기절비 접지상태, 각종 전기배선의 규격 적정여부 등 전기안전 합동점검을 한다.

장뜰시장과 여객터미널 들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가스시설 안전점검도 실시할 방침이다.

군은 또 추석 연휴에 앞서 공무원 및 기관·단체 등이 참여 해 전통 시장 활성화를 위한 장보기 행사를 실시한다.

오는 28일부터 4일간 개최되는 증평인삼골 축제에서 농업인 직거래 장터를 운영해 인삼, 사과, 배 등 명절 성수품을 저렴하게 판매할 예정이다.

증평 / 조항원기자
이 기사 주변 소식 더 자세히 보기
현재위치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