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괴산 홍범식 고택, 3월에 가볼만한 곳 선정

한국관광공사, 3.1운동 100주년 기념 '3월 가볼만한 곳'으로 홍범식 고택 선정

  • 웹출고시간2019.03.06 10:41:09
  • 최종수정2019.03.06 10:41:09
[충북일보=괴산] 괴산군은 괴산읍 소재 홍범식 고택이 한국관광공사가 주관하는 '3.1운동 100주년 기념, 3월 추천 가볼만한 곳'으로 선정됐다고 6일 밝혔다.

지난 2002년 충북 민속문화재 14호로 지정된 홍범식 고택은 괴산에서 3.1운동을 주도하고, 독립운동 지도자로 헌신한 소설 임꺽정의 저자 벽초 홍명희 선생의 생가다.

또한 태인군수, 금산군수를 지내고 지난 1910년 경술국치에 강분해 자결한 홍명희 선생의 부친인 일완 홍범식 선생이 태어나고 자란 곳으로도 유명하다.

지난 1730년에 지어진 것으로 추정되는 이 고택은 조선 중기 양반가옥의 대표적인 건축 양식을 보여주고 있어 문화·역사적 가치 또한 뛰어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특히 이곳 사랑채에서 홍명희 선생을 비롯한 40여 명의 독립열사들이 충북 최초 만세시위로 알려진 3.19 괴산장터 만세운동에 필요한 격려문, 격문, 독립선언서 등을 직접 등사하고 태극기를 제작했다는 사실이 전해지면서, 생생한 독립운동의 현장으로 재조명받고 있다.

군 관계자는 "올해는 3.1운동 100주년을 맞는 뜻 깊은 해인만큼 조국을 향한 독립열사들의 뜨거운 마음과 숨결을 느낄 수 있는 홍범식 고택으로의 역사여행을 떠나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국관광공사는 홍범식 고택을 포함해 서울시 망우리 공원, 유관순 열사 생가 등 7곳을 3월에 가볼 만한 곳으로 선정했다.

한편 군은 다음달부터 10월까지 매월 셋째 주 토요일에 '홍범식 고택에서 열리는 신나는 이야기 여행'이라는 주제로 다양한 문화행사를 진행할 계획이다.

괴산 / 김윤수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경지호 한국토지주택공사 충북지역본부장

[충북일보] 우리나라에 많은 공기업이 있다. 각각의 역할이 다르다. 전기를 공급하는 공기업이 있고, 농어촌 업무를 담당하는 공기업도 있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토지와 주택분야를 총괄하는 공기업이다. 과거 토지공사와 주택공사가 통합해 LH 한국토지주택공사가 됐다. LH는 산업단지를 조성하고 아파트를 공급한다. 민간 업역과 경쟁하며 건강한 주거복지 실현에 앞장선다. 충북에서 시행된 대단위 택지개발과 아파트 단지 상당수가 LH의 기획과 시행을 거쳤다. 충북의 주택·산업지도를 바꿔놓을 영향력을 보여준 셈이다. 지난 1월 부임한 경지호 충북본부장을 만나 충북의 미래를 들어봤다.   ◇1월에 고향에 왔다. 본부장 취임 소감은 "고향인 충북에서 본부장 소임을 맡게 돼 큰 영광으로 생각하고 있다. 하지만 한편으론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 충북에서 LH의 공적 역할을 고도화하고 다각화해 지역 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고자 한다. 지역 주민의 눈높이에 맞춘 따뜻한 주거복지서비스를 실천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   ◇입사 후 지금까지 어떤 업무를 맡았나 "1989년 입사해 경기지역본부와 아산만사업단에서 4년간 근무했다. 이후 충북지역본부에서 6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