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충주호·탄금호서 동시에 배스 낚시대회 열려

충주시, 내년에 스포츠피싱 기반시설 확충해 상시 대회 개최 지원

  • 웹출고시간2018.09.30 14:46:52
  • 최종수정2018.09.30 14:46:52

내륙의 바다 충주호에서 지난달 29~30일 동력보트 100여대가 참가한 가운데는 FLW 한국대표 선발전 대회가 열렸다.

[충북일보=충주] 내륙의 바다 충주호와 수려한 자연경관을 자랑하는 충주 탄금호에서 지난달 29~30일 동시에 배스 낚시대회가 열렸다.

이틀간 충주호에서는 FLW 한국대표 선발전 대회가 열려 전국 배스 앵글러들이 광활한 충주호를 누비며 충주호의 자연경관과 배스의 강한 손맛에 감탄을 자아내며 스트레스를 날렸다.

동력보트 100대가 출전한 이번 대회 1등과 2등에게는 각 1천만원과 500만원의 상금과 함께 미국 FLW 챔피언십 낚시대회 한국대표 출전권이 부여됐다.

이번 대회에는 FLW 사장과 부사장,그리고 미국 프로선수인 스캇마틴 가족이 방문해 충주호에서 낚시를 하고 탄금호국제조정경기장에 마련된 시상식장에서 사인회를 개최하는 등 이벤트도 진행했다.

탄금호 일원에서는 500여명이 참가한 아마추어 워킹낚시대회가 열렸다.

탄금호는 전국에서 으뜸가는 아마추어 배스 낚시대회 개최지로 자리를 잡아가고 있으며 연중 대회 개최 문의도 늘어가고 있다.

이번 두 대회로 지역 숙박업소, 음식점, 주유소, 편의점 등도 활기를 띠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한 몫을 톡톡히 했다.

한편, 충주시는 지난 4월부터 충주호에서 낚시대회를 개최하는 경우 '동력보트 낚시허용 공고'를 통해 대회 당일과 하루 전날 연습기간에 동력보트 낚시를 개방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내년에는 스포츠피싱 기반시설 확충을 통해 상시 동력보트 낚시대회를 개최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 차원에서 외지 낚시인구 유치 기반을 지속적으로 확충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충주 / 김주철기자 kimjc5611@hanmail.net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