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18.10.11 17:39:25
  • 최종수정2018.10.11 17:39:25
[충북일보=증평] 증평군 장애인들의 축제인 '제7회 나래 핀 축제'가 11일 증평군장애인 복지관 앞마당에서 복지관 이용자, 보호자, 자원봉사자 및 후원자 등 4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열렸다.

증평군장애인복지관(관장 정찬연)에 따르면 이번 축제는 △자원봉사자, 후원자, 장한어버이 및 자기 계발 분야 표창 △ 체험부스 운영(이혈, 포일아트, 샌드아트, 네일아트, 압 화, 마사지 및 먹거리 체험) △ 공연(난타, 밸리댄스) △노래자랑 등의 프로그램으로 다채롭게 진행됐다.

정찬연 증평군장애인복지관장은"이번행사는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소통할 수 있었던 아주 소중한 시간이 됐다"며"앞으로도 장애가 다름이 아닌 불편함이라는 공감을 통해 서로 이해를 나눌 수 있는 다양한 행사를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증평 / 조항원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