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롯데주류, 여름 휴가철 맥주 프로모션 진행

부산 해운대'더 베이 101', 강원 알펜시아,삼척 쏠비치,양양 쏠비치

  • 웹출고시간2017.07.24 15:46:52
  • 최종수정2017.07.24 15:46:52

2016 음악축제에서 진행한 클라우드 프로모션 모습.

ⓒ 롯데주류
[충북일보=충주] 충주시 기업도시 맥주공장에서 '클라우드'와 '피츠 수퍼클리어' 를 생산하는 롯데주류(대표 이종훈)가 여름 휴가철을 맞아 '클라우드'· '피츠 수퍼클리어' 를 함께 즐기는 여름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유명 휴가지와 리조트에 찾아가 즐길거리, 볼거리를 제공하며 브랜드를 알린다는 계획이다.

롯데주류는 부산 해운대에 위치한 '더 베이 101'에 마천루와 부산 야경을 즐기며 '클라우드'를 마실 수 있는 공간을 꾸미고 오는28일~ 8월 6일까지 소비자와 직접 만나는 시간을 갖는다.

여러장의 카드를 보여준 후 클라우드가 그려진 카드 6장을 연속으로 찾아내는 '클라우드 터치스크린'게임, 무작위로 4자리 숫자를 눌러 비밀번호를 풀어내는 '시크릿 박스' 게임을 진행한다.

여름 휴양지로 빼놓을 수 없는 강원도의 대표 리조트인 알펜시아(21일~8월13일)와 삼척 쏠비치(22일~8월3일), 양양 쏠비치(8월5~15일)에서도 '클라우드'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특히 삼척과 양양에는 쏠비치 전용 해변에 '클라우드 해변'을 꾸며 '클라우드' 생맥주와 어울리는 음식을 추천하는 푸드페어링 시간을 갖고 SNS 이벤트도 진행할 계획이다.

부산 해운대와 광안리, 송정 해수욕장과 강릉 경포해수욕장, 보령 대천해수욕장에서도 '피츠, 3초를 잡아라' 등 고객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게임을 진행하며 로드 퍼포먼스를 펼친다.

이밖에 전국 각지에서 열리는 페스티벌에도 롯데주류가 찾아간다.

오는 29일 잠실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워터밤 페스티벌'에 '클라우드'가 공식후원사로 참여한다.

다양한 게임은 물론 선배드로 꾸며진 공간을 마련해 방문한 재미와 휴식을 동시에즐길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피츠 수퍼클리어'도 다음달 5일 부산 광안리에서 펼쳐지는 부산 벡스코 EDM 페스티벌에 참가한다.

더위를 피해 호텔에서 휴가를 즐기려는 고객들을 위한 프로모션도 준비했다.

8월 4일 롯데호텔 부산과 5일 서울 반얀트리 호텔에서 '클라우드' 풀 파티를 개최한다.

'클라우드' 대형 비치볼과 튜브를 준비해 흥겨운 음악과 함께 신나는 여름 축제 분위기를 살릴 계획이다.

롯데주류 관계자는"폭염에 지친 고객들이 전국에서 시원한 맥주와 함께 유쾌한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모션을 준비했으니 참여하고 즐거운 휴가를 보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충주 / 김주철기자 kimjc5611@hanmail.net
이 기사 주변 소식 더 자세히 보기
현재위치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김대수 단양교육장

[충북일보=단양] 작지만 강한 교육지구, 단양교육지원청의 교육적 약진이 주목받고 있다. 단양은 2017년 충북 도내에서 3개 지역과 행복교육 준비지구로만 선정됐으나 오히려 준비지구 시기를 지역사회와의 협력과 기반구축의 한 해로 삼아 올 한 해 최고의 성과를 거두고 있다. 전형적인 농·산촌 단양은 인구 3만 여명에 초등학교 11교, 중학교 5교, 고등학교 2교에 불과해 교육 소외지구로 오해하기 쉽다. 그러나 2017년 3월 학부모만족도 1위, 교육행정기관평가 최우수기관 선정 등 그 성과는 화려하기만 하다. 이 같은 배경에는 소규모 지역사회의 끈끈한 연대감을 바탕으로 한 지역 교육공무원들의 헌신적 자세, 지자체 및 지역 교육연계기관의 든든한 지원이 있지만 무엇보다도 김대수 단양교육장의 확고한 교육 철학에 기인한바 크다는 것이 내외의 중론이다. 취임 1년 6월을 맞은 김 교육장으로부터 그간의 교육 성과와 아쉬운 점, 그리고 행복교육지구로서의 발전방향과 과제에 대해 들어본다. ◇취임 1년6월을 맞았다. 그동안의 소감은. "교육장 취임 후 그간의 교직경험과 나름의 학생중심 철학을 바탕으로 열심히 달려왔다. 하지만, 1년을 넘겨 2년을 앞두고 있지만 아직도 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