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단양군 보건소, 감염병 예방은 내손으로

관련자 교육 및 적극적인 홍보활동 나서

  • 웹출고시간2019.05.06 13:07:10
  • 최종수정2019.05.06 13:07:10

단양군 보건소 관계자들이 감염병 예방을 위한 홍보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충북일보=단양] 단양군보건소가 전국적으로 홍역, A형 간염 환자 발생이 증가함에 따라 감염병 예방을 위해 관련자 교육 및 홍보를 실시했다.

보건소는 최근 관내 보건교사, 사회복지시설, 집단시시설 종사자, 읍·면 보건지소 담당자 등을 대상으로 법정 감영병의 종류 및 증상, 예방 수칙, 대응법에 대해 교육을 가졌다.

사람의 몸은 세균에 대한 저항력을 갖고 있기 때문에 올바른 손 씻기를 통해 세균의 숫자를 줄여 주기만 하더라도 감염병 질환의 70%는 예방할 수 있으므로 올바른 손 씻기, 끓인 물 마시기, 음식 익혀 먹기, 위생적인 조리과정 준수 등 예방수칙을 철저히 지키는 것이 중요하다.

홍역유행지역 방문 후 발열, 발진 동반 등 홍역의심 증상이 있으면 반드시 보건소나 의료기관에 연락 후 방문해 진료를 받아야 한다.

보건소 관계자는 "손 씻기는 감염병 예방의 가장 기본이며 중요한 수칙으로 봄철에 유행하기 쉬운 감염병 예방을 위해서는 올바른 손 씻기를 생활화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개인위생수칙을 준수하고 예방접종을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단양 / 이형수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