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하늘과 땅, 사람이 하나 되는 건강증평

2017 증평인삼골축제 추진상황보고회 열려

  • 웹출고시간2017.09.07 11:46:16
  • 최종수정2017.09.07 11:46:16

오는 28일부터 10월 1일 까지 4일간 보강천체육공원에서 증평지역 최대 문화 축제인 2017 증평인삼골축제가 개최된다. 사진은 축제의 성공적 개최를 위한 추진 상황 보고회 모습.

ⓒ 증평군
[충북일보=증평] 증평문화원이 주최하고 증평인삼골축제추진위원회가 주관하는'인심 좋아! 인삼 좋아! 건강1번지 증평! 2017 증평인삼골축제'가 오는 28일부터 10월 1일 까지 4일간 보강천체육공원 일원에서 개최 된다.

축제 첫날인 28일은 인삼 골 사상대회와 백곡 김득신 백일장을 시작으로 증평사회복지 박람회, 인삼골합창제, 인삼골 야외영화제가 열리며 인삼골 축제의 대표 체험행사인 인삼 캐기 체험이 진행된다.

둘째 날은 37사단 장병들의 멋진 군악콘서트 이후 개막식 및 불꽃놀이와 함께 국내 정상급 초청가수의 축하공연인 인삼골 열린콘서트와 물빛DJ인맥파티가 펼쳐진다.

올해 처음 선보이는 물빛DJ인맥(인삼·맥주)파티는 축제 2, 3일 차에 보강천 물빛공원에서 수제맥주 무료시음식과 DJ들이 만들어 내는 신나는 비트에 몸을 맡기는 댄스타임으로 진행된다.

셋째 날은 한마음 걷기대회, 홍삼포크 삼겹살 대잔치 등이 열린다. 전국 청소년들의 끼와 재능을 자랑하는 증평국제청소년페스티벌도 진행된다.

주요체험행사로는 건강고구마캐기 체험이 실시된다.

축제 마지막 날에는 인삼골 씨름대회, 인삼골 풍물대회, 증평전통소리공연,증평대화합대동놀이와 증평인삼골가요제를 끝으로 4일간 진행되었던 축제의 대단원의 막을 내린다.

축제기간에는 증평인삼 전국산악자전거대회(30일, 10월 1일)와 GREEN 그린 환경문화예술제(30일) 등 규모 있는 행사도 개최된다.

군은 민속체험존, 가족체험존, 어린이체험존, 증평인삼존, 농·특산물판매존 등의 부대시설에서 다양한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행사기간 코스모스와 백일홍 등으로 조성된 꽃길과 미루나무 숲 LED조명 등을 통해 축제장을 찾는 관광객에게 특별한 추억도 선사할 방침이다.

홍성열 군수는"증평인삼골축제가 다시 찾고 싶은 축제·안전한 축제·전국으로 발돋움하는 명품축제가 될 수 있도록 남은 기간 동안 차질없는 준비에 철저를 기하겠다"고 했다.

증평 / 조항원기자
이 기사 주변 소식 더 자세히 보기
현재위치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장병채 동청주세무서장

[충북일보] 지난 7월 28일 취임한 청주세무서장과 동청주세무서장은 둘다 40대의 '젊은 기관장'이다. 그래서 청주·동청주세무서 조직은 최근 활기가 넘친다. 두 서장은 특히 중앙무대에서 왕성한 활동을 벌였던 경험도 비슷하다. 이 서장은 국무조정실 조세심판원, 장 서장은 기획재정부 세제실과 국세청 재산세국 부동산거래관리과와 자산과세국 상속증여세과에 이어 국무조정실 부패척결추진단 등에서 근무했다. 지난 5일 오후 동청주세무서를 방문해 장병채(48) 서장을 만났다. 그의 세정 철학과 납세자를 위한 봉사 정신, 다소 생소하게 느낄 수 있는 충북과 청주의 이미지와 관련된 솔직한 얘기를 들을 수 있었다. ◇충북 또는 청주와 어떤 인연이 있나 "여러 해 전에 후배 결혼식에 참석하는 등 스쳐 지나가는 정도였다. 서너 번 청주를 방문한 기억을 빼고는 별다른 인연이나 추억은 없다. 다만, 직전 근무지가 천안이라 그 곳에 근무하면서 인접 도시인 청주에 대해 생각한 이미지는 행정의 중심인 도청 소재지라는 점과 인구 규모 등을 감안할 때 막연하게나마 분주한 도시일 것이라는 선입견은 갖고 있었다. 하지만, 이 곳에 와보니 주변의 산과 공원녹지 등이 많이 보이는 자연환경과 좋은 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