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명대 인문도시사업단, '찾아가는 인문학 특강' 호응

수강 대상에 따른 주제 선정으로 다채로운 특강 진행

2022.01.18 11:14:06

세명대 디지털콘텐츠창작학과 김삼력 교수가 세명고 학생 40여명을 대상으로 '유튜브와 넷플릭스의 시대, 극장은 사라질까'를 주제로 강연하고 있다.

ⓒ세명대
[충북일보] 한국연구재단 주관 인문도시사업을 수행하고 있는 세명대 인문도시사업단이 수강생들의 열띤 호응 속에서 '찾아가는 인문학 특강'을 이어가고 있다.

이 특강은 지난해 하반기 시작돼 오는 6월까지 운영된다.

이번 인문학 특강 프로그램은 수강 대상에 따른 특강 주제를 실버인문콘서트(노인대학), 청춘인문콘서트(중·고교, 대안학교), 공공인문콘서트(각종기관), 병영인문콘서트(군부대)로 분류하고 유관 기관과 협력해 다채로운 특강을 진행 중이다.

특히 지역 전통문화의 창의와 발신, 동아시아문화 이해, 트랜스내셔널리즘, 다문화공생사회, 동서양예술문화의 이해 등 시대적 가치를 반영하는 다양한 주제를 설정해 글로컬문화 창의도시의 토대 구축에 주력하는 점은 주목할 만하다.

올 상반기까지 세명대학교 인문도시사업단(단장 이연종)은 제천 시내 소재 돌봄센터에서 '드라마로 배우는 디지털리터러시', '세상과 대화하는 광고 이야기', '사랑나무 만들기', '옛날 옛적에, 이야기의 시작' 등의 강의를 이어갈 예정이다.

제천 / 이형수기자


이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저작권자 충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PC버전으로 보기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무심서로 715 전화 : 043-277-2114 팩스 : 043-277-0307
ⓒ충북일보(www.inews365.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Copyright by inews365.com,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