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4회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 온라인 서포터즈 '시마프렌즈'모집

  • 웹출고시간2022.06.14 10:32:24
  • 최종수정2022.06.14 10:32:24
ⓒ 충북문화재단
[충북일보] 충북문화재단은 14일 4회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 온라인 서포터즈 '시마프렌즈'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시마프렌즈(CIMAFFriends)'는 '시마프(CIMAFF)'와 '친구(Friends)'를 결합한 명칭으로, 무예액션영화제를 함께 만들어가고, 함께 응원하고, 함께 즐기는 친구가 되고자 하는 의미를 담았다.

서포터즈 모집인원은 10명이며, 액션영화를 사랑하고 영화제에 참여하고 싶은 만 18세 이상 대학생·일반인으로, 개인 SNS 활동을 하는 자는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지원신청은 14일부터 오는 7월 15일까지 구글폼으로 작성 후 제출하고, 합격자는 서류심사를 통해 7월 18일에 개별통지할 예정이다.

서포터즈는 7월 20일부터 영화제가 끝나는 10월 24일까지 온라인을 통해 영화제 홍보콘텐츠 제작 및 영화제 관련 다양한 소식을 SNS를 통해 공유하는 등 홍보활동을 하게 된다.

서포터즈에게는 활동증명서와 영화제 굿즈가 제공되며, SNS 홍보 콘텐츠 채택시 소정의 원고료도 지급된다. 또한 영화제 기간 중 서포터즈 ID카드로 자유롭게 영화제를 즐길 수 있으며, 영화제 폐막식 엔딩크레딧에 이름이 기재되는 혜택도 주어진다.

4회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는 '무예액션, 스크린에서 빛나다'라는 슬로건으로 오는 10월 20일부터 24일까지 5일간 청주문화제조창과 청주시내 영화관 등 청주시 일원에서 펼쳐진다.

/ 성지연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한진 청주시립국악단 예술감독 겸 상임지휘자 인터뷰

[충북일보] "청주시민들이 청주시립국악단 공연을 매번 기대감 갖고 볼 수 있도록 하는 것이 '행복한 스트레스'이자 '재미'입니다." 익숙한 우리의 악기로 연주되는 가락이 들리고 눈 앞에는 숲이 펼쳐진다. 코끝을 스치는 자연의 향기로 어느새 관람객들은 공연장이 아닌 숲속 한 가운데 들어온 듯 편안함을 느낄 수 있는 공연이 열렸다. 청주시립국악단은 지난 8~9일 기획연주회 '기억의 정원-형상가락, 한국음악과 미디어아트의 만남' 공연을 개최했다. 지난해 기획연주회인 '기억의 편린'과 더불어 올해도 전회차 매진을 기록한 공연이다. 이번 공연은 바이오필리아(Biophilia)를 주제로 국악과 미디어아트를 기반으로 한 시각적·음악적 확장을 보여주는 시공간을 초월한 국악 공연으로 기획됐다. 한진(56) 청주시립국악단 예술감독 겸 상임지휘자는 "인간은 자연환경 가운데 있을 때 육체적으로 건강하고 정신적으로 행복하다는 바이오필릭 이론을 토대로 개인이 자연 속에서 기억되는 장면을 음악과 함께 추억하고, 자연 속의 소리, 기억 등을 음악으로 표현하는데 중점을 두었다"고 설명했다. 바이오필리아는 인간의 마음과 유전자에는 자연에 대한 애착과 회귀 본능이 내재돼 있다는 학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