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22.05.26 13:34:35
  • 최종수정2022.05.26 13:34:35

국내 최초로 와인 비건 인증을 받은 영동 갈기산 포도 농장의 FOUR M 와인.

[충북일보] 영동군은 학산면 갈기산 포도 농원(대표 남성로, 남상규)의 FOUR M 와인 2종이 국내 최초로 와인 분야 비건 인증을 획득했다고 26일 밝혔다.

이 농원은 'FOUR M 로제''화이트' '레드 스위트' '레드 드라이'4종의 와인을 생산한다.

국산 효모를 활용해 풍부한 향과 포도 고유의 맛을 잘 살린 토종 와인들이다.

이 가운데 '로제'와 '화이트'가 국제시험인증원으로부터 비건 인증을 받았다.

MZ세대를 중심으로 합리적인 소비에 개인 신념을 더 하자는 소비 운동의 하나가 비건 인증이다.

생산과정에서 동물을 원재료로 사용하지 않고, 일체 동물실험이 없어야 비건 인증 획득이 가능하다.

갈기산 포도 농원은 와인의 고급화와 차별화를 위해 이번 비건 인증 획득에 큰 관심을 가졌다.

비건 인구는 2021년 말 기준 250만 명을 돌파하는 등 현재 개인의 취향을 넘어서 가치소비의 한 부분을 담당한다. 갈기산 포도 농원은 이를 와인에 접목했다.

남 대표는"비건 인에게 안심하고 마실 수 있는 와인을 만들다 보니 자연스럽게 환경도 생각하게 됐다"며 "지속해서 가능한 먹거리 산업을 위해 비건 인증 관리와 영동 와인산업 발전에 더 노력하겠다"고 했다. 영동 / 김기준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