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세계무술연맹, '등재무술진흥위원회 국제회의' 이란에서 개최

유네스코 등재된 전통무술 보존
회원단체별 정기적 순차 해외 개최

  • 웹출고시간2022.05.23 10:00:18
  • 최종수정2022.05.23 10:00:18

세계무술연맹 제4차 유네스코 등재무술진흥위원회 국제회의 개최 모습.

ⓒ 충주시
[충북일보] (사)세계무술연맹은 이란 쉬라즈에서 '제4차 유네스코 등재무술진흥위원회 국제회의'를 개최했다고 23일 밝혔다.

유네스코 무형문화유산 대표목록에 등재된 10개국 11개 무술 단체로 구성된 '유네스코 등재무술진흥위원회'는 유네스코에 등재된 전통 무술을 보존 진흥하기 위한 세계무술연맹 산하의 위원회다.

이번 회의에서는 전통 무예 진흥을 위한 무예 대회, 학술·연구, AR·VR을 활용한 온라인플랫폼 개발 등 새로운 환경에 적응하기 위한 각국의 노력에 대한 발표와 등재무술단체의 시연이 있었다.

회의를 주관한 이란 국제주르카네스포츠연맹 모흐센 메흐잘리라데(전 이란부통령, 파르스 주지사) 유네스코 등재무술진흥위원회 위원장은 "위원회가 무예, 문화, 스포츠를 아우르는 지구촌 시대를 열어가는 발판이 될 수 있도록 전통 무술분야 국제 플랫폼의 역할을 모색하자"고 말했다.

정화태 세계무술연맹 총재는 "유네스코 등재무술진흥위원회의 국제교류사업 발전을 위해 회원단체의 무예 행사를 위원회와 연계해 정기적으로 순차 개최할 것과 각국의 지속적인 노력과 관심"을 당부했다.

충주 / 윤호노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