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청주시 서원보건소, 치매안심마을 두곳 선정

현도면 죽전1리·남이면 척북3리
인지재활프로그램·예방교육 제공

  • 웹출고시간2022.05.17 17:23:55
  • 최종수정2022.05.17 17:23:55

김병성(오른쪽) 청주시 서원보건소장이 현도면 죽전1리를 방문해 마을 관계자들과 함께 '치매 안심마을' 선포식을 한 뒤 현판을 전달하고 있다.

[충북일보] 청주시 서원보건소 치매안심센터(소장 김병성)가 치매 없는 마을 만들기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청주시 서원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17~18일 지역사회 치매 안심망 구축과 치매인식개선을 위해 현도면 죽전1리와 남이면 척북3리를 각각 '치매안심마을'로 선정하고 선포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치매안심마을은 치매에 대한 올바른 인식개선으로 치매환자와 치매환자 가족, 지역주민이 안심하고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치매 친화적 환경을 조성하는 마을이다.

각 마을에서 열린 선포식에선 지역주민에게 치매안심마을에 선정됨을 알리고, 치매 인식 개선 캠페인과 치매안심마을 현판 증정, 향후 진행될 사업안내 등에 대한 안내가 이뤄졌다.

이어 마을 경로당에서 노인들의 활력 증진과 인지능력향상을 위한 힐링체조와 원예치료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또 간단한 다과를 통한 마을 노인과 치매안심센터 관계자들 간의 화합의 시간이 이어졌다.

향후 서원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지역적 특성을 반영한 △맞춤형 인지재활프로그램 운영 △찾아가는 치매선별검사 및 치매예방교육 제공 △민관 치매안심공동 협의회 구성 등 다양한 치매자원 연계체계를 구축하고, 지역주민 모두가 체감할 수 있는 치매 친화적 환경을 조성하는데 앞장선다는 계획이다.

김병성 서원보건소장은 "이번 치매안심마을 지정을 통해 치매 친화적 문화가 확산돼 치매가 있어도 걱정 없는 지역사회 형성에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 성홍규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교육감선거 보수후보 단일화 산파역 이기용 전 충북교육감

[충북일보] 18대 충북교육감 선거에 출마한 보수성향 김진균·심의보·윤건영 후보 3人의 단일화를 이끈 인물로 이기용(77) 전 충북교육감이 주목받고 있다. 이 전 교육감이 보수성향의 후보 3자단일화를 성사시키는데 산파역을 맡았다는 이야기는 16일 기자회견에서 확인됐다. 김진균 후보가 "저와 윤건영 후보가 단일화를 할 수 있게 뒤에서 도와주신 이기용 전 교육감께 감사드린다"며 "그동안 이 전 교육감님의 주도아래 네 차례 협의를 거쳐 추락한 충북교육을 되살리는데 일조하기 위해 사퇴를 결심했다"고 밝히면서다. 윤건영 후보도 "단일화를 이루는 과정에서 조율과 협력을 이끌어주신 이기용 전 교육감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인사하면서 이 전 교육감의 역할을 확인해줬다. 이 전 교육감은 이 자리서 "충북교육청 정문을 나서고 8년 9개월 만에 오늘 처음으로 이곳에 왔다. 감회가 새롭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동안 중립적인 입장에서 충북교육을 지켜보기만 했다는 의미의 발언이다. 그는 "현 교육감께서도 나름대로 소신껏 행복교육을 위해 많은 노력을 했다고 생각한다"면서 "하지만 교육정책 방향이 잘못됐고 공정성이 결여됐다는 우려의 목소리가 많다"고 보수후보를 지지하게 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