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충주시, 전입자 맞춤 안내 서비스 개설

전입자에게 유용한 정보 한 곳에 모아
시 홈페이지 '전입자 맞춤 안내'

  • 웹출고시간2022.05.17 10:31:58
  • 최종수정2022.05.17 10:31:58

전입자 맞춤안내 서비스 제공 안내문.

ⓒ 충주시
[충북일보] 충주시가 전입자들이 꼭 알아야 할 유용한 정보를 한 곳에서 확인할 수 있도록 충주시 홈페이지에 '전입자 맞춤 안내 서비스' 콘텐츠를 개설했다.

17일 시에 따르면 시는 충주에 새롭게 전입한 세대의 안정적인 정착을 돕는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전입자 맞춤 안내 서비스를 기획했다.

'전입자 맞춤 안내' 서비스는 △전입 후에 할 일 △출산장려금 지원 △쓰레기 배출 방법 △교통정보 △병원·약국 △충주사랑상품권 △120 시민 행복 콜센터 △평생학습관 등의 메뉴로 구성됐다.

또 시는 매년 상반기 관외에서 전입한 3천 세대에게 배부하는 '충주생활안내'책자를 '전입자 맞춤 안내' 코너에 전자책으로도 제공해 생활민원, 교통정보, 의료복지, 관광·축제 등 다양한 시책 및 정보를 안내하고 있다.

'2022년 충주 생활 안내'는 이달 말까지 제작을 완료해 배부와 업로드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전입 세대에게 충주시의 생활정보 및 시책을 더욱 쉽고 편리하게 접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할 것"이라며 "시민이 행복한 충주를 만드는 데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충주 / 윤호노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교육감선거 보수후보 단일화 산파역 이기용 전 충북교육감

[충북일보] 18대 충북교육감 선거에 출마한 보수성향 김진균·심의보·윤건영 후보 3人의 단일화를 이끈 인물로 이기용(77) 전 충북교육감이 주목받고 있다. 이 전 교육감이 보수성향의 후보 3자단일화를 성사시키는데 산파역을 맡았다는 이야기는 16일 기자회견에서 확인됐다. 김진균 후보가 "저와 윤건영 후보가 단일화를 할 수 있게 뒤에서 도와주신 이기용 전 교육감께 감사드린다"며 "그동안 이 전 교육감님의 주도아래 네 차례 협의를 거쳐 추락한 충북교육을 되살리는데 일조하기 위해 사퇴를 결심했다"고 밝히면서다. 윤건영 후보도 "단일화를 이루는 과정에서 조율과 협력을 이끌어주신 이기용 전 교육감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인사하면서 이 전 교육감의 역할을 확인해줬다. 이 전 교육감은 이 자리서 "충북교육청 정문을 나서고 8년 9개월 만에 오늘 처음으로 이곳에 왔다. 감회가 새롭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동안 중립적인 입장에서 충북교육을 지켜보기만 했다는 의미의 발언이다. 그는 "현 교육감께서도 나름대로 소신껏 행복교육을 위해 많은 노력을 했다고 생각한다"면서 "하지만 교육정책 방향이 잘못됐고 공정성이 결여됐다는 우려의 목소리가 많다"고 보수후보를 지지하게 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