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옥천군, 제61회 충북도민체육대회 준비 '착착'

성화 채화 장소, 봉송 코스 선정 작업

  • 웹출고시간2022.04.19 13:06:59
  • 최종수정2022.04.19 13:06:59

옥천군이 ‘제61회 충북도민체육대회’의 성화 채화 장소와 봉송 코스 선정에 나섰다. 사진은 지난 2010년 옥천에서 열린 ‘제49회 도민체육대회’ 성화를 장령산에서 채화하는 모습.

[충북일보] 옥천군이 오는 8월 25일부터 27일까지 옥천공설운동장과 종목별 경기장에서 열리는 '제61회 충북도민체육대회'의 성화 채화 장소와 봉송 코스 선정에 나섰다.

군에 따르면 군은 이달 초 읍·면으로부터 이원면 묘목공원, 동이면 청마리 제신탑, 안남면 에코빌광장, 청산면 한곡리 동학혁명 유적지 등을 채화 장소로 추천받았다.

군은 이 가운데 동학혁명 유적지를 최적지로 낙점해 주민 의견을 수렴하고 있다.

군민의 긍지를 높이고 화합 분위기를 조성할 수 있는 곳이며, 채화 의식을 어려움 없이 할 수 있는 공간이라는 점에서 이곳을 선택했다.

성화 봉송 코스는 '해 뜨는 청산에서 해 지는 군서까지 옥천의 횃불을 밝힌다'는 주제 아래 청산면~청성면~안내면~안남면~동이면~이원면~군북면~군서면~옥천읍(104㎞)으로 정할 예정이다.

성화 채화 장소와 봉송 코스에 관한 주민 의견은 군 인터넷 홈페이지의 설문 조사를 통해 낼 수 있다.

군은 오는 22일까지 주민의 의견을 들어 제안한 내용이 적합하다는 답변이 많으면 채화 장소와 코스를 확정할 것으로 알려졌다.

성화 이동의 경우 읍·면 주요 시가지는 주자가 봉송하고, 읍·면 간 이동은 차량으로 할 계획이다.

봉송 주자단도 모집한다. 읍·면 시가지를 달릴 봉송 주자는 모두 120명이다. 여기에 최초 주자, 출정 주자, 최종 주자, 예비 주자를 합치면 모두 170명 정도가 될 것으로 군은 예상한다.

읍·면 주자단은 각 읍·면에서 자체 선발하고 그 외 주자단은 지역을 대표하는 인물들로 구성할 계획이다.

박상범 도민체전TF팀장은 "성화 행사 외에도 경기장 정비, 현장 방역체계, 교통, 의료, 안전관리, 개막식 행사 등 대회 준비에 온 힘을 쓰고 있다"며 "더 좋은 옥천에서 하나 되는 충북도민이 되는 체전을 만들겠다"고 했다. 옥천 / 김기준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청주시장 예비후보 인터뷰 - 더불어민주당 송재봉

청주시장 예비후보 인터뷰 - 더불어민주당 송재봉 예비후보 [충북일보] 충북 도민들로서도 '시민활동가' 송재봉의 충북도청에 이은 청와대 입성은 깜짝소식이었다. 송재봉 6·1 청주시장 예비후보는 지난 2018년 11월부터 2019년 7월까지 대통령비서실 시민사회수석실 소속 사회조정비서관실에서, 2019년 8월부터 2021년 9월까지 제도개혁비서관실에서 행정관직을 수행했다. 3년 가까운 시간 동안 중앙 정치 무대를 경험한 셈이다. 송 예비후보는 운동가의 기질로 '말보다 실천', 중앙 경험을 통한 '당당함과 자부심'을 강조했다. 충북지사에 이어 청주시장 후보 릴레이 인터뷰 첫번째 주자로 송 예비후보를 만났다. ◇청주시장 출마를 결심하게 된 계기는. "청주시에 대해 시민들은 정체, 불통, 노잼, 느림과 같은 부정적인 평가를 많이 한다. 관행에 의존해온 청주시는 행정, 경제, 환경, 교육, 체육 등 모든 측면에서 미래를 위한 혁신이 부족하다. 새로운 제안에 대해서는 '선례가 없다', '재정이 없다', '법과 제도가 없다'는 이유로 제대로 수용하지 않았다. 관료정치의 한계를 절감하면서 시민의 관점에서 새롭게 일하는 시민정치 시대를 열어야 청주의 미래가 있다는 생각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