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22.04.17 15:03:31
  • 최종수정2022.04.17 15:03:31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전면해제 전날인 17일 부활절을 맞아 전국의 성당과 교회에서 미사와 예배가 열린 가운데 청주시 내덕동 천주교주교좌성당에서 방역지침에 따라 성도들이 예수그리스도 부활의 의미를 되새기고 있다.

ⓒ 김용수기자
[충북일보] 17일 부활절을 맞아 충북도내 성도와 목회자들이 한 자리에 모여 예수그리스도 부활의 의미를 되새겼다.

코로나19 사태 이후 세 번째로 맞은 부활절로, 교계는 정부 방역지침에 따라 수용 인원의 70% 범위의 참석자들로 한정해 미사와 예배를 진행했다.

천주교청주교구는 이날 오전 내덕동 천주교주교좌성당에서 교구장인 장봉훈 가브리엘 주교 집전으로 미사를 봉헌했다.

장 주교는 앞서 발표한 담화문에서 "세례로 시작된 우리의 삶이 예수님처럼 십자가를 외면하지 않는 사랑과 희생의 삶이 될 때마다, 우리의 일상 안에서 부활에 대한 희망도 더욱 커져갈 것"이라고 전했다.

오는 6월 지방선거에 출마하는 예비후보들이 17일 청주시 내덕동 천주교주교좌성당에서 열린 부활절 미사에 참석해 두 손을 모아 기도를 하고 있다. 오제세(맨 왼쪽)·박경국(왼쪽 세 번째부터)·노영민 충북지사예비후보, 김병우 도교육감, 이시종 충북지사, 송재봉 청주시장예비후보.

ⓒ 김용수기자
그러면서 "특별히 전쟁의 종식과 평화를 위해 기도해 주십시오. 우크라이나에서 벌어지고 있는 전쟁으로 수많은 난민들과 희생자들이 생겨나고, 무고한 어린이들이 죽어가고 있다"며 "평화의 모후이신 성모님께 인류 가족의 미래를 맡겨드리고 전쟁과 폭력이 종식돼 고통이 멈춰지기를 하느님 아버지께 한 마음으로 기도해달라"고 덧붙였다.

청주시기독교연합회는 이날 청주중앙순복음교회에서 '부활의 기쁜 소식, 오늘의 희망'을 주제로 '2022 부활절 연합예배'를 진행했다.

이날 예배는 준비위원장인 이건희 목사의 환영사를 시작으로 송진호 목사의 성경봉독, 엄신형 목사의 설교, 장재흥 사관의 봉헌기도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청주시기독교연합회 대표회장 김병호 목사는 "부활절을 맞아 절대 절망이 절대 희망으로 바뀌길 바란다"며 "우리 사회에 부활의 빛을 발할 때 하나님께서 이 어려움으로부터 승리할 수 있는 은혜를 주실 것"이라고 전했다.

/ 성지연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지사 예비후보 인터뷰 - 국민의힘 오제세 예비후보

충북지사 예비후보 인터뷰 (3)국민의힘 오제세 예비후보 [충북일보] 국민의힘 오제세 충북지사 선거 예비후보는 '200만 충북, 세일즈 충북지사'가 되어 신수도권으로 도약하는 충북 시대를 열겠다고 약속한다. 4선 국회의원(16년) 16년의 의정활동 경험과 청와대, 내무부, 지방자치단체 등 30년의 행정 경험을 갖춘 유일한 충북지사 후보라고 강조한다. 오 예비후보를 만나 정책공약과 충북 현안에 대한 구상을 들어봤다. ◇충북지사 선거 출마의 변. "충북지사는 행정 경험, 정치 경험 어느 하나만으로는 안 된다. 일반 행정뿐 아니라 중앙부처와 국회를 상대로 정책반영, 예산확보, 입법 등의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 저는 행정고시 합격 후 청와대 내무부 국무총리실 등 요직을 거쳤으며 청주시 부시장, 인천광역시 행정부시장 등 중앙과 자치단체 행정을 두루 경험했다. 가는 곳마다 참신한 정책으로 호평받았으며 자치단체에서는 새바람을 불러일으킨 것으로 평가받았다. 민주당 정부의 실정에 따른 국민의 정권교체 열망에 부응하고자 지난 대선에서 충북선거대책위원장으로 활동하며 당선에 일조했다. 윤 당선자의 진보·보수 구분 없는 국민통합과 여·야를 아우르는 협치 실현의 적임자로 그 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