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청주시, 29일까지 '온라인 전시관 입점 지원사업' 참여기업 모집

  • 웹출고시간2022.04.06 16:46:41
  • 최종수정2022.04.06 16:46:46
[충북일보] 청주시는 6일부터 오는 29일까지 수출중소기업의 온라인 마케팅 지원을 통한 수출경쟁력 강화를 위한 '2022년 온라인 전시관 입점 지원사업' 참여기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온라인 전시관 입점 지원 사업'은 한국무역협회가 운영하는 온라인 B2B 플랫폼 트레이드코리아(tradeKorea)를 활용한 수출마케팅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참여 기업엔 전용 온라인 전시관 상품 입점, 해외바이어 거래 알선 등의 다양한 온라인 마케팅이 지원된다.

지원 대상은 청주시 소재 중소기업이며, 기업당 최대 400만 원까지 지원된다.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충북테크노파크컨택센터((http://contact.cbtp.or.kr)를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한 뒤, 공고 마감일까지 신청서류를 충북테크노파크로 제출하면 된다.

신청요건과 제출서류 등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재)충북테크노파크 사업화지원팀(043-270-2236)으로 문의하면 된다.

/ 성홍규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3선 불출마 박세복 영동군수 "나설 때보다 물러설 때 중요"

[충북일보] 자신이 나아갈 때와 물러날 때를 명확하게 판단하기란 쉽지 않다. 욕심을 버리는 일도 쉽지 않다. 내가 아니면 안 된다는 고정관념은 욕심이다. 그래서 욕심을 버릴 줄 알고, 물러날 때 물러나는 사람을 만나면 감동한다. 6월 1일 치를 예정인 영동군수 선거에 절대강자로 꼽히면서도 "3선엔 도전하지 않겠다"는 자신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불출마를 선언한 박세복 영동군수를 만났다. ◇만감이 교차할 것 같다. 소감은. "영동군 의회 의원으로 정치에 입문하면서 군수의 직무를 마치는 날까지 오로지 군민을 위해 헌신한다는 사명감으로 군민 여러분의 삶의 질 향상과 영동발전을 위해 노력했습니다. 그동안 부족함이 많은 저를 끝까지 믿어주고, 지지해준 군민께 정말 감사하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3선 불출마를 선택한 이유는. "군자는 좌립(坐立)을 분명히 해야 한다고 배웠다. 공직에 나설 때도 중요하지만 물러설 때가 더 중요하다는 말을 평소 가슴 깊이 새기고 있었다. 오직 나만이 영동발전을 이룰 수 있고, 나만이 영동발전을 위해 군수를 해야 한다고 생각하면 그것은 오만이다. 이를 항상 경계해왔다. 솔직히 고민하지 않을 수 있겠나. 하지만 올바른 선택을 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