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22.01.02 13:14:29
  • 최종수정2022.01.02 13:14:29

보은군 장안면 불목리에 마을 주민이 무료로 개장한 얼음 썰매장에서 어린이들이 썰매를 타고 있다.

[충북일보] 보은군 장안면 불목리에 얼음썰매장이 개장돼 인기를 끌고 있다.

장안면에 따르면 지역 주민 이동우 씨가 지난달 30일 얼음 썰매장과 썰매를 만들어 아이들에게 무료로 대여하고 있다.

얼음썰매장이 열리자마자 마을 어린이들은 추운 줄도 모르고 썰매를 타며 얼음판 위를 즐기고 있다.

한 아이는 "썰매를 타보니까 너무 재미있다"며 "매일 날씨가 추워서 썰매를 탈 수 있으면 좋겠다"고 즐거워했다.

이동우 씨는 "얼음썰매장 개장으로 어린이들이 즐겁고 활기차게 노는 모습을 보니 어릴 적 동네 꼬마들과 옷이 젖는 줄도 모르고 하루 종일 썰매를 탔던 기억이 떠오른다"며 "얼음썰매장을 무료로 개방하고 있으니 썰매를 타고 싶은 아이들은 언제든지 이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최진성 장안면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위축돼 있는 지역 아이들이 활발한 겨울철 놀이를 통해 정서를 함양하고 공감과 배려하는 마음을 키우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보은 / 이종억기자 eok527@daum.net
배너
배너
배너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홍성열 증평군수

[충북일보] 저출산과 고령화 문제로 지방의 농어촌 지역이 생산인구 감소와 복지인구 증가로 인한 재정난과 지방소멸 위기가 현실화 되고 있다. 이같은 상황을 막기 위해 전국농어촌지역 군수협의회가 뜻을 모아 추진한 것이 '고향사랑 기부금제도'로 일명 '고향세법'이다. 이는 자신의 고향이나 원하는 지방자치단체에 자발적으로 일정금액을 기부하고 세금을 감면받는 제도로, 도농간 재정격차 해소를 하고, 지방세수 확충을 통한 농어촌지역의 위기 극복을 위해 홍성열 증평군수가 현재 전국농어촌지역군수협의회장으로 앞장서서 법안을 추진해 2023년부터 시행을 앞두고 있다. '고향세법'에 대한 내용과 홍성열 군수의 활동에 대해 알아본다. ◇고향사랑 기부금제도를 추진하게 된 배경은 "전국농어촌지역군수협의회(이하 협의회)는 전국 73개 군(君)단위 지자체 모임으로 농어촌 지역의 공동발전 방향을 모색하고 어려움에 처한 농어촌을 되살리기 위해 지난 2012년 11월 전국의 군수들이 자율적으로 구성한 전국 규모의 행정협의회다. 전국 82개 군 중 73개 군이 참여해 전국의 군(郡) 단위간의 연대와 협력, 공동대응을 통해 농어촌의 현안사항들이 정부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