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충주 금강전기산업㈜ 안재환 대표 '산업포장' 수상

에너지 효율향상, 신재생에너지 산업발전 유공

  • 웹출고시간2021.11.17 10:07:09
  • 최종수정2021.11.17 10:07:09
[충북일보] 충주 금강전기산업㈜ 안재환 대표이사가 에너지 효율향상 및 신재생에너지 산업발전 유공으로 17일 서울 그랜드인터컨티넨탈 호텔에서 열린 '2021 한국에너지대상' 시상식에서 산업포장을 수상했다.

한국에너지대상은 2018년부터 한국에너지효율대상과 한국신재생에너지대상을 통합한 에너지 부문 최대 규모 정부포상이다.

안 대표는 온실가스 저감 및 기후변화 대응에 관심을 갖고 기존 전기공사업에서 신재생에너지로 사업영역을 확대해 풍력부터 태양광까지 다양한 신재생에너지 사업에 참여하며 정부의 에너지 정책에 밑거름 역할을 해오고 있다.

특히 한국에너지공단의 태양광 및 연료전지 보급사업에 참여해 주택·건물지원사업과 융복합 지원사업, 지방자치단체 연계사업, 소형태양광 대여사업, 사회적약자 지원사업 등을 통해 현재까지 2218개소에 6769㎾를 보급하며 국가의 에너지 전환정책에 이바지함은 물론 신재생에너지에 대한 인식 개선 및 시장 확대의 기반을 마련했다.

2019년에는 기업부설연구소를 신설해 친환경적·경제적·편리성을 기반으로 한 연구개발을 본격적이고 체계적으로 진행하면서 자체 생산제품인 태양광 발전용 접속함을 KS인증 취득해 제품의 품질을 확보하고 고객의 신뢰성을 높였다.

또 이 제품을 조달청 종합쇼핑몰에 등록함으로써 누구나 쉽게 태양광을 접할 수 있게 했다.

최근에는 지진과 같은 외부 진동이나 충격으로 태양광 모듈이 비틀어지거나 기울어져 파손되는 것을 방지할 수 있는 내진형 태양광 발전 모듈 기술도 연구해 현재 특허 출원 단계에 있다.

안 대표는 취약계층 무료 전기안점 점검 및 수리, 에너지절약 제품 교체 등 다양한 에너지 복지사업과 봉사활동을 꾸준히 이어오며 지역과 상생하고 사회에 공헌하는 향토기업인으로 인정받고 있다.

충주 / 윤호노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서원석 한국은행 충북본부장

[충북일보] 서원석(56) 한국은행 충북본부장은 음성 출신으로 청주 세광고를 졸업하고 지난 1989년 한국은행에 입행했다. 국무총리실 파견, 금융안정국 일반은행2팀장, 지역협력실장 등 주요 요직을 두루 거치며 30여 년의 경력을 쌓았다. 국내 경제·금융관련 전문가로 정평이 난 서 본부장은 지난 2020년 7월 말 충북본부장으로 부임했다. 충북 금융계 총책임자로서의 금의환향이다. 서 본부장은 부임 당시부터 현재까지 코로나19 사태와 맞서 충북의 금융안정을 위해 고군분투하고 있다. 서 본부장을 만나 국가적 대위기 속 한국은행 충북본부의 활동에 대해 들어봤다. ◇충북 출신으로서 '한국은행 충북본부 70주년'을 맞은 소회는. "1950년에 설립된 우리나라 중앙은행인 한국은행은 충북도에 1951년 11월 1일 한국은행 청주지점을 설치했다. 한국은행 충북본부는 지난 11월 1일 개점 70주년을 맞이한 셈이다. 충북 출신으로서 고향에서 '한국은행 충북본부 70주년'을 맞이했다는 데 대해 이루 말로 표현할 수 없는 기쁨을 느낀다. 충북도와 함께 성장한 지난 70년 세월 동안 한국은행 충북본부는 도내 중소기업에 대한 금융지원은 물론 각종 조사연구를 통해 충북도정에 유용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