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괴산대학찰옥수수, '국민안내양 TV'서 홍보

옥수수축제 맛보기 행사…이달 24·25일 '체험 홀리데이' 진행

  • 웹출고시간2021.07.20 13:38:32
  • 최종수정2021.07.20 13:38:32

괴산대학찰옥수수를 홍보하는 유튜브 채널 '국민 안내양 TV'.

ⓒ 괴산군
[충북일보] 여름철 별미 괴산대학찰옥수수가 유튜브 채널 '국민안내양 TV'를 통해 소비자와 만난다.

군은 괴산대학찰옥수의 본격적인 출하기를 맞아 유튜브 채널 '국민 안내양 TV' 홍보에 나섰다.

국민안내양 TV는 가수 김정연씨가 진행하는 유튜브 채널이다.

'오늘도 완판' 콘텐츠로 생산농가와 소비자를 잇는 가교 역할을 한다.

국민안내양 TV는 지난 8일 청안면 대학찰옥수수 생산 현장을 방문해 수확과 선별 포장 작업을 체험했다.

이어 10일에는 서울 노량진 수산시장 2주차장에서 20분 한정 판매로 괴산대학찰옥수수 1천상자 완판에 도전했다.

이날 행사에는 김정구 재경괴산향우회장, 탤런트 장정희씨와 개그맨 최기정씨 등 20여 명이 판촉 활동에 나섰다.

판매 결과는 오는 23일 국민안내양 TV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괴산대학찰옥수수는 껍질이 얇고 당도가 높은 것이 특징이다.

괴산군 농특산물 쇼핑몰 괴산장터 홈페이지 또는 모바일로 쉽게 주문할 수 있다.

군은 내년에 신설하는 괴산대학찰옥수수 축제 맛보기 행사로 이달 24일과 25일 이틀간 '체험 홀리데이'도 진행한다.

이 행사는 옥수수 미로, 옥수수 수확 체험, 괴산관광두레와 함께하는 옥수수 테마 체험 등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체험 위주로 운영한다.

괴산 / 주진석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범죄피해자 대모에서 소상공인 대변인으로… 수십년 '봉사열정'

[충북일보]울타리밖 청소년과 범죄피해자들의 대모(代母)가 사회적 약자로 살아가는 소상공인들을 위한 대변인으로 돌아왔다. 지난 14일 청주시 소상공인연합회 회장으로 임명된 신인숙(58)씨의 얘기다. 신씨는 2018년 NC백화점 청주점(옛 드림플러스) 1층에 '퀸갤러리'라는 프랑스자수·퀼트점을 열어 소상공인들과 함께 호흡하고 있다. 세월이 흐르면서 신씨가 처한 장소와 위치는 달라졌지만, 지향점인 '사회를 위한 봉사'는 변하지 않았다. 신씨는 지난 2001년부터 10년이 넘는 시간 동안 법무부 보호관찰소 특방위원·상담실장을 맡았다. 신씨는 마음의 문을 걸어잠근 울타리밖 청소년들을 만나 빗장을 열고 올바른 사회인으로 발을 내딛을 수 있도록 물심양면 지원했다. 2011년부터는 범죄피해자 지원센터 사법보좌위원을 맡고 있다. 신씨가 소상공인의 벗으로, 대변인으로 설 수 있게 된 것은 범죄피해자 심리치료 활동을 하면서다. 신씨는 "범죄피해자들과 웃고 울면서 상담을 하면서도 딱딱한 분위기가 사라지지 않는다면 피해자들의 마음을 치료하는데 걸림돌이 된다"며 "제가 할 줄 아는 바느질을 심리 치료에 접목해 '바느질 테라피'를 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피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