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21.06.10 16:43:46
  • 최종수정2021.06.10 16:43:46

임택수(맨 앞) 청주부시장이 10일 수곡지구 우수저류시설 사업장을 살펴보고 있다.

[충북일보] 임택수 청주부시장이 10일 우기 전 우수저류시설 현장점검을 위해 개신우수저류시설과 수곡지구 우수저류시설 사업장을 방문했다.

우수저류시설은 많은 호우로 인해 계획 홍수량을 초과하는 유출량을 일정 기간 저류시키거나 각종 개발 사업으로 불투수 면적이 늘어남에 따라 증가하는 홍수 유출량을 저류해 홍수피해를 예방하는 시설이다.

임 부시장은 이날 점검에서 관계자들과 펌프와 수문 정상 가동여부, 송·배전반 등 전기시설 정상 작동 여부 등을 살폈다.

임 부시장은 "공사 중인 수곡지구 우수저류시설 사업장에 공사 현장이 주택 밀집지역이어서 공사 기간 중 시민 불편 사항이 예상된다"며 "빠른 시일 안에 공사를 추진해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라"고 주문했다.

시는 국지성 호우와 집중호우에 대비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기상예보를 확인해 근무조를 편성·운영, 재해 예방에 나설 예정이다.

/ 유소라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