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음성군, 2021 음성전국사이클대회 개최

선수와 관계자 400여명 참가…무관중으로 운영

  • 웹출고시간2021.06.01 15:05:26
  • 최종수정2021.06.01 15:05:26

2021 음성전국사이클대회 경기 모습

[충북일보] '2021 음성전국사이클대회'가 이달 1일부터 5일까지 음성종합운동장에서 열린다.

군은 침체된 지역경기 활성화와 국내 사이클 저변 확대를 위해 음성전국사이클대회를 개최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대회는 코로나19 지역 확산 방지와 안전한 경기 운영을 위해 사이클 동호회원이 군내 도로를 달리는 기존 마스터즈 대회를 취소하고 트랙경기로만 진행된다.

중고등부, 대학부, 일반부 선수 400여명이 참가해 무관중으로 열린다.

군은 경기장 출입구를 일원화해 참가하는 모든 선수와 관계자에 대해 코로나19 PCR 검사와 발열 체크, 호흡기 증상을 검사한다.

의심 환자가 발생한 때에는 대회를 즉시 중단하고 환자를 선별진료소로 이송해 검사한다. .

군은 경기 전후 방역을 위해 살균 소독제 등 방역 물품을 숙박업소에 전달하고 방역 지도를 했다.

경기장에 입장할 때에는 경기 전날 이동 동선 확인표를 제출토록 해 관계자들의 지역 내 이동을 최소화할 예정이다.

조병옥 군수는 "침체된 지역 경기 활성화를 위해 음성전국사이클대회를 연다"며 "성공적인 대회 개최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음성 / 주진석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류한우 단양군수

[충북일보] 충북도 관광을 견인하고 있는 녹색쉼표 단양군이 체류형 관광도시로 자리매김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며 가시적인 성과가 나타나고 있다. 특히 올해 수상관광을 적극 추진하며 기존 관광산업에 시너지 효과를 더하며 코로나19로 위축된 상황에서도 더욱 발전이 예상되고 있다. 류한우 단양군수는 "올해를 수상관광의 원년으로 체류형 관광도시 단양의 미래 100년의 기틀을 확실히 준비하는 한해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2021년을 약속했다. 류 군수는 "지난 한해는 코로나19로 '세계적인 격변의 해'로 기록될 만큼 힘든 한해였고 우리 군은 수해피해까지 겹치면서 어려움이 더 컸다"며 "우리 군민들께서 어렵고 힘든 상황에서도 잘 대응해주신 덕분에 각 분야에서 많은 성과를 남긴 보람 있는 한해였다"고 군민들에게 감사인사도 전했다. 이어 "올해는 저와 600여 공직자는 코로나로 인한 경제충격에서 빠르게 벗어나 시민경제에 온기가 돌 수 있도록 지역경제 회복에 전력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지난해 주요 군정 성과는 군민과 공직자가 일심동체의 자세로 체류형 관광의 기틀을 다져가며 대한민국 최고 관광도시의 명성을 이어간 게 가장 큰 성과라고 생각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