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코로나19 확산방지 옥천 5일장 휴장 상인들 반발로 '무산'

옥천군, 다음 5일장 5일 휴장 다시 시도 마찰예상…휴장안내 플랜카드 무색
상인들, 공무원 때문에 불똥 튀었다 주장…야외라고 코로나 안전지대라는 인식 버려야

  • 웹출고시간2021.05.02 16:04:37
  • 최종수정2021.05.02 16:04:37

옥천군이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30일부터 휴장한다고 내 걸은 5일장 안내 플랜카드가 무색해지고 있다.

ⓒ 손근방기자
[충북일보]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옥천군이 지난달 30일부터 강행하려 한 5일장 휴장이 상인들의 거센 반발로 결국 무산됐다.

옥천군과 상인에 따르면 군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지난달 30일부터 별도 통보 때까지 5일장에 대한 임시휴장에 들어갈 계획이었다.

이에 군은 30일 오전 6시부터 경제과와 옥천읍 직원 등 20명이 전통시장 주변 2곳에 진을 치고 외지에서 들어오는 상인들의 장 서는 것을 막았다.

그러나 생존이 달려있는 상인들의 거센 항의로 이날 5일장 휴장은 이루어지지 못했다.

군은 오전 7시까지 휴장을 막아보려 했지만 옥천군 공무원의 잘못으로 발생한 코로나19로 5일장을 휴장하는 것은 있을 수 없다고 상인들이 반발했다.

이날 상인들은 그동안 옥천군에 많은 협조도 했을 뿐만 아니라 5일장 장소가 밀폐되지 않은 탁 트인 야외이기 때문에 코로나19 감염은 크게 염려하지 않아도 된다는 주장이다.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30일부터 휴장하려 한 옥천의 5일장이 상인들의 반발로 무산돼 평상시처럼 열리고 있다.

ⓒ 손근방기자
군은 끝내 휴장을 막지 못하고 상인들에게 코로나19 방역수칙 홍보를 한 후 마찰 없이 일단 철수했다.

군이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30일부터 휴장에 들아간다고 옥천읍내 곳곳에 걸어 놓은 5일장 안내 플랜카드가 무색해지고 있다.

한 상인은 "옥천군 공무원의 코로나19 감염이 5일장으로 불똥이 튀었다"며 "먹고살기 위해 하루하루 생존이 달린 상인들이 무슨 죄냐. 휴장을 막기 위해 끝까지 해 보겠다"고 반발했다.

옥천의 5일장은 공설시장 주변 목인교와 하나로마트 등 2곳에 140여명이 5일에 한번씩 장에 참여하고 있다.

옥천군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취해진 조치인데 상인들이 워낙 반발이 커 휴장을 막지 못했다"며 "다음 5일장은 어린이날인 5일인데 코로나 상황을 지켜보며 상인회를 다시 설득해 보겠다"고 밝혔다.

군은 지난 19일 공무원 2명이 코로나19 확진이 되면서 지금까지 18명이 발생하자 확산방지를 위해 공공시설을 휴관하고 옥천장 등 5일장도 30일부터 무기한 폐쇄키로 결정했다.

옥천 / 손근방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김한영 국가철도공단 이사장

[충북일보] 10대 시절 친척집에서 청주고를 다녔다. 1986년 행정고시(30회)에 합격했고, 국토교통부에서 철도·항공관련 전문가로 화려한 공직생활을 보냈다. 그는 미래 녹색교통 수단 중 가장 중요한 비중을 차지할 철도와 관련해 세계적으로도 손 꼽히는 전문가로 지난 2월 국가철도공단 이사장에 부임했다. 김한영(64) 이사장을 만나 충북관련 철도인프라와 관련된 대화를 나눴다. ◇이사장에 취임하신 소감은 "공직의 대부분을 교통과 물류분야에서 보냈다. 1987년 교통 분야에서 공무원 생활을 시작했고 90년대 초에 철도담당 사무관으로 일하면서 철도와 인연을 맺었다. 이후 철도정책과장과 교통정책실장, 공항철도㈜ 사장 등 10년 넘게 철도업무를 하면서 철도에 남다른 애정을 갖게 됐다. 그동안 철도구조 개혁과 수서고속철도 경쟁체제 도입, 1차 철도망구축계획 및 철도산업발전기본계획 수립 등 철도의 변화와 혁신을 위해 노력해 왔다. 철도의 위상이 과거에 비해 다소 높아졌으나, 높아진 위상에 비해 미래 준비는 다소 미흡한 실정이다. 지난 2월에 공단 이사장으로 부임하면서 전 직원과 함께 제2의 철도 부흥기를 만들기 위한 각오를 다지고 있다." ◇올해 주요 개통 철도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