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진천군, '마음 대방출, 농부의 진심을 담았다' 기획전 오픈

6월말까지 농산품 판매

  • 웹출고시간2021.04.26 11:15:06
  • 최종수정2021.04.26 11:15:06

진천군이 위메프와 공동으로 농산물 판매에 나섰다. 6월말까지 진천군민이 생산한 농산품을 판매한다.

[충북일보] 진천군이 소셜커머스 위메프와 손잡고 '마음 대방출, 농부의 진심을 담았다' 기획전을 운영한다.

26일 군 농업기술센터에 따르면 이번 기획전은 오는 6월말까지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농특산물 가공제품 판매 활성화와 농가의 소득 증대에 기여하기 위해 실시한다.

매 품목은 농업인이 직접 생산한 △맛간장 △된장 △홍삼액 △참기름 △들기름 △딸기잼 △쌀빵 △굼벵이차 △도라지정과 △울금가공품 등이며, 일정금액 이상 구입 시 할인쿠폰도 제공된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온라인 쇼핑이 대두되고 있는 만큼 진천군 농산물 가공 경영체의 판로확보를 위해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며 "이번 기획전에 많은 분들의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진천군농업기술센터 기술보급과(043-539-7582)로 문의하면 된다.

진천 / 김병학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김경욱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

[충북일보] 인천으로 가는 길은 한산했다. 평소 같으면 가다 서다를 반복해야 할 정체현상도 발생하지 않았다. 청주에서 2시 30분 거리에 있는 인천국제공항공사. 글로벌 '톱 5'를 자랑하는 인천국제공항을 관리·감독하는 곳이다. 충북 충주 출신의 김경욱씨가 사장이다. 그를 만나 코로나 시대 인천공항의 미래와 함께 중부권 허브공항으로의 도약을 꿈꾸는 청주국제공항의 발전 방향 등을 들어봤다. ◇글로벌 국제공항 사장에 취임한 소감은 "인천공항 뿐 아니라 항공사, 면세점 등 항공업계 전체가 역대 최악의 경영위기에 직면했다.. 올해는 작년보다 더 어려운 경영환경이 예상돼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 물론, 코로나19가 현재 인천공항 위기의 본질은 아니라고 생각한다. 인천공항은 코로나19를 비롯해 주변공항과의 허브 경쟁 심화, 정규직 전환 갈등, 임대료 감면 및 4단계 건설 예산 자체 조달에 따른 재무건전성 악화 등 삼중고를 겪고 있다. 개항 20주년을 맞은 인천공항이 오늘의 위기를 기회 삼아 포스트 코로나를 선도하는 미래 공항, 글로벌 허브로 재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사람과 기술, 문화가 만나 혁신적인 가치를 창출하는 공간을 만들겠다." ◇세계 공항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