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증평군, 1인1기 장애인·기업 상생 맞춤형 일자리 사업 추진

  • 웹출고시간2021.03.25 11:14:00
  • 최종수정2021.03.25 11:14:00
[충북일보] 증평군이 1인1기 장애인·기업 상생 맞춤형 일자리 사업을 추진한다.

1인1기 장애인·기업 상생 맞춤형 일자리 사업은 기업체가 장애인을 대상으로 취업현장에서 직업훈련을 실시한 뒤 취업으로 연계하는 사업이다.

충북도가 장애인 취업률과 직업훈련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 지난해 처음 도입해 증평군은 공모를 통해 증평군장애인복지관을 올해 사업 수행기관으로 선정했다.

증평군장애인복지관은 지난 24일부터 참여자와 구인업체를 모집 중이며 4월부터 사업을 시작한다.

장애인복지관은 생산활동이 가능한 20~60세 등록 장애인 4명과 직업훈련이 가능한 기업체를 연계한다.

기업체는 훈련 종료 후 바로 업무에 투입할 수 있도록 최대 3개월 간 현장훈련을 제공한다.

이 기간 동안 참여 장애인에게 월 50만 원의 훈련수당을 지급하고, 훈련을 맡은 업체에는 월 16만 원의 훈련지원금을 지원한다.

참여를 원하는 장애인 또는 기업체는 증평군장애인복지관(043-835-4288)으로 신청하면 된다.

지난해 군에서 5명의 장애인이 이 프로그램에 참여해 4명이 취업에 성공했다.

군 관계자는 "장애특성으로 인해 취업곤란을 겪고 있는 장애인의 직무능력을 개발하고 취업의 기회를 제공해 장애인 취업률이 향상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증평 / 김병학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시람들 - 김유근 군인공제회 이사장

[충북일보] 충북 청주 출신의 김유근 이사장. 그는 청석고와 육군사관학교를 졸업한 뒤 40여 년간 직업군인으로 활약했다. 이어 청와대 국가안보실 1차장을 역임한 뒤 이어 지난 2월 15대 군인공제회 이사장에 취임했다. 충북을 빛낸 인물 중 한 명인 그의 취임 소감과 근황이 궁금했다. 김 이사장은 본보 인터뷰 내내 회원들을 위한 각별한 애정을 쏟아냈다. ◇군인공제회는 어떤 곳인가 "37년 전인 1984년 설립, 군인 및 군무원의 생활안정과 복지증진을 도모하고 국군의 전력향상에 이바지함을 목적으로 설립된 특별법인이다. 1984년 설립 당시 자산 224억 원과 회원 6만2천433명으로 출발해 현재(2020년 12월 기준) 자산 12조6천여억 원과 회원 17만3천여 명, 6개 사업체(대한토지신탁·한국캐피탈·엠플러스자산운용·공우이엔씨·엠플러스에프엔씨·군인공제회C&C)를 거느린 대기업으로 성장했다." ◇취임 소감은 "국가안보를 위해 헌신하는 17만 회원의 복지증진을 위해 일하게 된 것을 더없는 영광으로 생각하며, 동시에 막중한 책임감을 갖게 된다. 국가안보를 위해 고생하는 군 후배들을 위해 봉사해야겠다는 마음으로 이사장을 지원하게 됐다. 이사장으로서 경영을 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