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옥천에서 미리 살아보세요"

충북 옥천에서 살아보기 참가자 모집

  • 웹출고시간2021.03.23 10:52:13
  • 최종수정2021.03.23 10:52:13

옥천군 동이면 청마리 공동생활관.

ⓒ 옥천군
[충북일보] 옥천군은 올해 새롭게 도입한 '충북(옥천)에서 살아보기' 프로그램 참가자 신청을 오는 3월 31일까지 귀농귀촌종합센터 홈페이지(www.returnfarm. com)를 통해 모집한다.

군은 모집된 신청자를 대상으로 운영협의체와 유선 및 영상면접을 거쳐 연수프로그램 참가자 10명(1회당 5명*2회)을 선발하여 오는 5월부터 11월까지 기간 내 3개월간 2회 추진할 계획이다.

이에 앞서 지난 2월 연수프로그램을 운영할 마을로 농촌체험마을인 시골살이 영농조합법인이 선정됐다.

참가자들은 오는 5월부터 동이면 청마리 소재 공동생활관(동이면 청마1길 38의47)에서 복숭아 등 우리지역 주산작물 재배 기술, 농업기계 사용법 등 영농전반에 관한 영농체험을 한다.

군은 도시민 참가자에게는 3개월 동안 5명을 선발하여 주거와 농업 연수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월 15일 이상 진행되는 연수 프로그램에 성실하게 참여하면 30만 원의 연수비를 지급한다.

충북(옥천)에서 살아보기는 귀농·귀촌을 실행하기 전에 도시민이 옥천에 3개월간 거주하면서 농업·농촌 생활을 체험하고 지역 주민과 교류하는 기회를 제공해 지역민으로서 성공적인 정착을 유도하는 사업이다.

군 관계자는 "마을민이 주도하여 도시민들을 받아들이고 교류하여 지역 인맥을 쌓아 농촌 이주 두려움을 줄이고 지역안착을 돕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 사업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농업기술센터 농촌활력과 귀농귀촌팀(043-730-3882)으로 하면 된다.

옥천 / 손근방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시람들 - 김유근 군인공제회 이사장

[충북일보] 충북 청주 출신의 김유근 이사장. 그는 청석고와 육군사관학교를 졸업한 뒤 40여 년간 직업군인으로 활약했다. 이어 청와대 국가안보실 1차장을 역임한 뒤 이어 지난 2월 15대 군인공제회 이사장에 취임했다. 충북을 빛낸 인물 중 한 명인 그의 취임 소감과 근황이 궁금했다. 김 이사장은 본보 인터뷰 내내 회원들을 위한 각별한 애정을 쏟아냈다. ◇군인공제회는 어떤 곳인가 "37년 전인 1984년 설립, 군인 및 군무원의 생활안정과 복지증진을 도모하고 국군의 전력향상에 이바지함을 목적으로 설립된 특별법인이다. 1984년 설립 당시 자산 224억 원과 회원 6만2천433명으로 출발해 현재(2020년 12월 기준) 자산 12조6천여억 원과 회원 17만3천여 명, 6개 사업체(대한토지신탁·한국캐피탈·엠플러스자산운용·공우이엔씨·엠플러스에프엔씨·군인공제회C&C)를 거느린 대기업으로 성장했다." ◇취임 소감은 "국가안보를 위해 헌신하는 17만 회원의 복지증진을 위해 일하게 된 것을 더없는 영광으로 생각하며, 동시에 막중한 책임감을 갖게 된다. 국가안보를 위해 고생하는 군 후배들을 위해 봉사해야겠다는 마음으로 이사장을 지원하게 됐다. 이사장으로서 경영을 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