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21.03.04 10:39:47
  • 최종수정2021.03.04 10:39:47
[충북일보] 영동소방서는 이달부터 5월까지 봄철 화재예방대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주요 대책으로 취약계층 및 다중이용시설의 화재안전관리, 비상구 폐쇄 등 국민 신고제도 운영, 코로나19 접종센터 화재안전컨설팅, 부처님 오신 날 등 행사장 화재안전관리 강화, 산림화재 대비·대응태세 확립 등이다.

김영준 영동소방서장은"봄철 특성에 맞는 맞춤형 소방안전대책 추진으로 화재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며"사소한 부주의가 대형 화재로 확산 될 수 있는 만큼 지역주민의 특별한 관심과 주의를 기울여 달라"고 당부했다.

영동 / 손근방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