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21.03.03 21:08:47
  • 최종수정2021.03.03 21:08:47
[충북일보=청주] 성전환 수술로 인해 강제전역 했던 육군 변희수(23) 전 하사가 숨진 채 발견됐다.

3일 소방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49분께 청주시 상당구의 한 아파트에서 변 전 하사가 숨진 채 발견됐다.

상당보건소는 지난달 28일 "변 전 하사와 연락이 닿지 않는다"며 소방에 신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강준식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