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단양군 가곡면, 새봄맞이 국토대청결 운동 및 산불예방 캠페인

주요 도로변 및 남한강변 청소 및 산불예방 홍보

  • 웹출고시간2021.02.24 13:24:21
  • 최종수정2021.02.24 13:24:21

가곡면 이장 및 주민, 공무원, 유관기관 관계자 등이 새별공원, 남한강변 갈대숲 등에서 청소를 하고 산불예방 캠페인을 갖고 있다.

ⓒ 단양군
[충북일보] 단양군 가곡면이 새봄을 맞아 국토대청결 운동과 산불예방 캠페인을 펼쳤다.

지난 23일 가곡면은 이른 아침부터 마을 이장 및 주민, 공무원, 유관기관 등 50여명이 새별공원, 남한강변 갈대숲 등 구역을 나눠 새봄맞이 국토대청결운동 및 산불예방 캠페인을 전개했다.

이들은 주요 도로변과 남한강변에 겨우내 방치됐던 쓰레기와 불법광고물, 각종 쓰레기들을 말끔히 치우는 등 대대적인 환경정화 활동을 벌였다.

면은 오는 28일까지를 국토대청결 운동기간으로 정하고 산림 인접마을별 대청소의 날을 확대 운영하며, 농촌폐비닐, 농약빈병 등 영농폐기물을 집중 수거할 계획이다.

또한 최근 인접 지역에서 산불신고가 접수됨에 따라 가곡면은 지난 16일 이장회의에서 산불예방 결의대회를 진행하고 오는 3∼4월 기간 마을 순회와 산불예방 홍보를 강화하기로 했다.

특히 마을 이장들은 산불감시요원과 함께 새벽시간 근무조를 편성해 산불예방 활동을 펼치며 마을단위 가두방송을 실시하고 산불발생 즉시 초동진화에 신속히 대응할 수 있도록 사전준비에 만전을 기한다는 방침이다.

이남송 가곡면장은 "산불 예방을 위해 사소한 실수도 조심히 하는 습관과 위험상황 발생 시 즉시 신고하는 주민들의 적극적인 협조가 요구된다"며 "산불에 대한 경각심을 갖고 주민 모두가 산불예방 활동에 동참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단양 / 이형수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이낙연 더불어민주당대표

[충북일보]오는 3월 9일 임기를 마치는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 그는 내년 3월로 예정된 여당의 유력 후보 중 한 명이다. 임기 종료가 임박한 상황에서 이 대표의 국정철학이 궁금했다. 각종 국정현안과 함께 충북의 지역 현안에 대한 생각은 어떨까. 비교적 많은 부분에서 이 대표는 각 지역별 현안에 대해 자세히 파악하고 있었다. 또한 어떤 해법을 갖고 현안을 추진하고 있는지 명쾌한 답변이 인상적이었다. ◇집권 여당 당대표을 역임하면서 거둔 성과와 소회는 "1987년 민주화 이후 가장 크고 가장 많은 개혁을 입법으로 이뤘다. 민주당 동료 의원과 원내 지도부의 협력 덕분이다. 그것이 저에게도 가장 큰 성과다. 문재인 대통령께서도 '역대 가장 좋은 성과를 낸 당·정·청'이라고 칭찬해 주셨다. 특히 역대 어느 정부도 하지 못한 권력기관 개혁을 실현했다. 검찰개혁, 국정원 개혁, 경찰개혁과 공수처 설치가 그것이다. 공정거래법과 지방자치법을 시행한 이후 30여년 만에 처음으로 전면 개정했다. 공정거래법을 포함한 공정경제3법 개정은 공정하고 건강한 경제 생태계 조성의 기틀을 다시 만들었다. 지방자치법 개정은 지방의회의 인사자율권을 늘리고 정책 활동 강화를 돕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