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20.12.31 15:19:47
  • 최종수정2020.12.31 15:19:47
[충북일보=음성] 31일 오전 9시56분께 음성군 대소면 미곡리 휴대전화 필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났다.

이 불로 근로자 3명 중 1명이 1도 화상을 입고 병원 치료를 받고 있다.

소방당국은 소방차 등 장비 10대와 인력 30여명을 투입해 약 2시간30여분 만에 불을 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를 조사하고 있다. 음성 / 주진석기자

사진기사-31일 오전 9시56분께 음성군 대소면의 한 휴대전화 필름 제조공장에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나 소방차량이 출동하고 있다. 사진제공=음성소방서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