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혼합수업 역량강화…교육격차 해소

충북교육청 블렌디드러닝 사례집 보급
학교현장 교사 1학기축적 노하우 담아

  • 웹출고시간2020.11.19 21:26:33
  • 최종수정2020.11.19 21:26:33
[충북일보] 충북도교육청이 온·오프라인 연계 교과별 혼합수업(블렌디드 러닝) 역량강화를 통해 교육격차 해소에 나섰다.

도교육청은 12개 교과(군)별 총 47과목 혼합수업 운영 사례를 바탕으로 1학기 동안 축적된 교사들의 노하우를 담은 블렌디드 러닝 실천사례집을 펴냈다.

이달 중순부터 학교현장에 보급되고 있는 자료집은 △코로나시대·수업에 관한 교사의 고민 △성취기준을 재구조화한 수업구성 △등교수업과 원격수업 연계 블렌디드 러닝의 흐름 △블렌디드 러닝 교수·학습 계획 △학생의 역량을 담아내는 학교생활기록부 기재예시 △블렌디드 러닝 꿀팁 등으로 구성돼 있다.

지원자료는 충북도교육청 홈페이지에 탑재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혼합수업 모형 개발 지원단인 오송고 한상아 교사는 "코로나19 발생 초기인 지난 3월에는 생소한 수업방식으로 어려움이 많았지만 혼합수업 모형 개발 지원단과 함께 해답을 찾으려고 노력한 결과 성과를 얻을 수 있었다"며 "이 사례집은 이런 고민과정이 담긴 책으로 선생님들이 아이들을 제대로 키워가는데 마중물이 되길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도교육청은 교사의 혼합수업운영 역량강화 연수도 북부권에서 7개교과, 청주·남부권에서 15개 교과 등 교과별로 진행할 예정이다.

연수내용은 △교과별 온·오프라인 연계 혼합수업(블렌디드 러닝) 실천사례 나눔 △온라인 협동도구를 활용한 피드백 방법 △온라인 스튜디오를 활용한 학생 활동 방법 △혼합수업 과정 학교생활기록부 기재 방법 등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앞으로 블렌디드 러닝모형 개발지원단을 혼합수업 코칭 전문가로 양성해 학교로 찾아가는 혼합수업·학습코칭으로 학생 자기주도 학습역량을 강화할 것"이라며 "모든 아이의 개별화된 성장을 지원하는 충북교원들의 도전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 이종억기자 eok527@daum.net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