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음성군 삼성면 기업체협의회 조형권 회장 취임

"회원사 애로사항과 친목 도모할 터"

  • 웹출고시간2020.11.15 12:52:41
  • 최종수정2020.11.15 12:52:41

조형권(사진 오른쪽) ㈜제일산업 대표가 음성군 삼성면 기업체협의회장에 취임해 사진을 찍고 있다.

[충북일보] 음성군 삼성면 기업체협의회 5대 회장에 조형권 ㈜제일산업 대표가 취임했다.

삼성면 기업체협의회는 최근 삼성면 행정복지센터 2층 회의실에서 협의회 회원 30여명 등이 참석한 가운데 회장 이취임식을 개최했다.

신임 조형권 회장은 취임사에서 "임기 동안 회원사들의 애로사항 해소와 상호간 친목을 도모하면서 기업과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며 "항상 회원 화합과 소통에 주력해 기대에 어긋나지 않는 삼성면 기업체 협의회를 만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박희춘 이임회장(성우산업 대표)은 "2016년부터 회장직을 맡아 5년 동안 삼성면 기업체협의회 회장이라는 막중한 소임을 무탈하게 마무리 짓도록 물심양면으로 협조해 주신 회원사들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30여개 업체로 구성된 삼성면 기업체협의회는 지역주민을 돕기 위한 코로나19 극복 성금 기탁과 저소득가정에 장학금을 전달해 오고 있다. 음성 / 주진석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임호선·엄태영 의원, 국회 예산소위 위원 선임

[충북일보] 더불어민주당 임호선(증평·진천·음성) 의원과 국민의힘 엄태영(제천·단양) 의원이 내년도 556조 원의 정부 예산을 심의·의결하는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예산안조정소위원회(예산소위) 위원에 선임됐다. 예산소위는 각 상임위와 예결위를 거친 정부예산안을 최종적으로 심의하는 핵심 소위로, 임 의원과 엄 의원은 충북, 충남, 대전, 세종 등 충청권에 필요한 국가예산을 확보하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민주당에서 충북 의원이 예산소위에 포함된 것은 4년 만이며 충북 초선의원이 예산소위에 포함된 것도 지난 2015년 이후 5년 만이다. 민주당 예결소위 위원은 정성호 위원장과 박홍근 간사를 포함한 양기대(경기), 허종식(인천), 임호선(충청), 윤준병·서동용(호남), 위성곤(제주·강원), 박재호(부산·울산·경남) 의원 등 9명이다. 또 국민의힘은 추경호 간사를 비롯해 조해진, 정찬민, 엄태영, 임이자, 박수영 의원 등 6명으로 구성됐다. 임 의원은 "임기 첫 해에 권역 예산을 책임지는 예산소위 위원까지 맡게 되어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며 "지역구를 넘어 충북과 충청권의 내년 사업 예산을 꼼꼼하게 살펴 지역발전을 견인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