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보은대추 온라인 축제 오늘 '팡파르'

16~30일 인터넷 비대면 프로그램 마련
생대추 판매 랜선 라이브 홈쇼핑 관심
유명가수 콘서트도 준비

  • 웹출고시간2020.10.15 13:43:04
  • 최종수정2020.10.15 13:43:04

정상혁 보은군수가 지난해 대추축제 개막식에서 축제 성공을 기원하는 조신제를 봉행하고 있다.

ⓒ 보은군
[충북일보] 보은대추 온라인 축제가 16일 축제 성공을 기원하는 조신제를 시작으로 대단원의 막이 오른다.

올해 보은대추축제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이날부터 30일까지 15일간 보청천 둔치가 아닌 인터넷을 통해 온라인으로 개최된다.

보은군은 성공적인 온라인 대추축제를 위해 보은대추 온라인축제 전용 홈페이지(www.boeunjujube.com)를 개설했다.

군은 이를 통해 다양한 축제 프로그램을 진행하면서 대추 등 농·특산물 판매에 공격적으로 나서고 있다.

보은대추 온라인 축제 홍보전도 치열하다. '랜선버스킹', '대추나무 랜선 걸렸네', '생대추 유튜브 홈쇼핑' 등 보은군 공식 유튜브 채널이 대표적이다.

특히 랜선 버스킹 '대추나무 랜선 걸렸네'와 '생대추 유튜브 홈쇼핑'은 생방송으로 진행돼 눈길을 끈다.

이 채널은 유튜브에서 '보은대추 온라인 축제'를 검색한 후 접속하면 만나 볼 수 있다,

'대추나무 랜선 걸렸네'에서는 축제기간 오후 4시부터 5시까지 1시간 동안 매일 금잔디·박서진·박구윤·홍잠언·진시몬 등 유명 가수가 출연해 랜선 라이브 콘서트를 펼친다.

'생대추 유튜브 홈쇼핑'도 축제 기간 오후 2시부터 2시 30분까지 생방송으로 송출된다. 라이브 커머스 전문 쇼핑호스트 7명이 재치 있는 입담으로 보은대추의 우수성을 생동감 있게 홍보하고 생대추를 판매한다.

온라인축제 전용 홈페이지에 마련된 '2020 보은대추송 챌린지', '행운의 룰렛', '보은아 사행시를 부탁해', '보은만남 대추맛남' 등에 참여하면 축제를 더욱 알차게 즐길 수 있고 보은 생대추와 결초보은 농·특산물을 상품으로 받는 행운도 누릴 수 있다.

보은 명품대추 등 농·특산물 구입은 유튜브 홈쇼핑을 비롯해 보은대추축제 홈페이지 온라인 장터 '보은대추 shop'과 보은생대추 콜센터(1668-0077) 택배 주문을 통해서도 가능하다. 보은생대추 콜센터 택배비는 무료다.

보은군은 이밖에도 SNS 채널과 신문·방송 등 각종 언론 매체를 통해서도 대대적인 홍보에 나서고 있다. 뿐만 아니라 찾아가는 오프라인 홍보단 운영, 택배차량 활용 생대추 택배주문 랩핑 광고, 대전 개인택시 50대 외부 스티커 부착, 전국 10개 도시 보은향우회원들의 보은대추 택배 주문 홍보 등 축제 성공을 위한 만반의 준비를 모두 마쳤다.

정상혁 보은군수는 "올해 대추축제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비대면 온라인으로 야심차게 준비했다"며 "축제를 통해 가을철 과일의 황제 보은대추를 드시고 더욱 건강하고 만사형통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보은 / 이종억기자 eok527@daum.net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방사광가속기 건립비 확보 등 현안 해결 주력"

[충북일보] 박문희(사진) 충북도의회 의장은 차세대 다목적 방사광가속기 건립을 위한 국비 확보, 청주국제공항 활성화 등 충북이 당면한 현안사업이 원활히 추진되도록 집행부와 공조하겠다고 강조했다. 오는 8일 취임 100일을 맞은 박 의장은 "의장에 취임한 이후 '기본과 원칙을 지키는 생산적인 의회'를 만들기 위해 도민 행복과 지역발전을 최우선 신조로 삼고 숨 가쁘게 달려왔다"며 "앞으로도 '현장에 답이 있다'는 신념 아래 정책을 만들고, 예산이 담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박 의장은 11대 후반기 의회가 중점을 두고 할 과제로 △도정 현안사업 적극 지원 △피부 체감형 정책 추진 △조속한 (가칭)환경위원회 신설을 꼽았다. 박 의장은 "충북선철도 고속화사업, KTX 오송역·청주공항 활성화 사업, 차세대 다목적 방사광 가속기 국비확보 등 국가 정책에 반영할 사업은 중앙정부에 적극 건의하고 국비확보를 위해 도와 공조하겠다"고 피력했다. 박 의장은 청주공항 활성화와 관련, 거점항공사인 에어로케이의 항공운항증명(AOC)의 발급 지연 문제를 언급하며 "청주공항이 중부권 대표 공항 시대를 열도록 도와 공동 대응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