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385회 임시회 2차 본회의 개의…농민수당 조례안 등 처리

농민수당 조례안 통과, 박재완 의원 사직서 수리
균형발전 특별위원회 구성…의원 9명 속해
내달 13~23일 386회 임시회 열려

  • 웹출고시간2020.09.16 16:59:14
  • 최종수정2020.09.16 16:59:31

충북도의회가 16일 본회의장에서 385회 임시회 2차 본회의를 열고 안건을 심의하고 있다.

[충북일보] 충북도의회는 16일 385회 임시회 2차 본회의를 열고 지역 주요현안과 도교육청 추경예산안 등 34건의 안건을 처리했다.

이날 본회의는 농민수당 도입, 박재완(보은) 의원 사직 등 묵직한 안건들을 다룬 만큼 그 어느 때보다 많은 관심을 받았다.

지역 핵심 현안인 '충청북도 농민수당 지원에 관한 조례안'은 오는 2022년부터 농가당 연간 50만 원을 지급하는 내용의 원안대로 가결됐다.

지난해 11월 '충북 농민수당 주민발의 추진위원회'가 2만4천128명의 서명을 받아 조례안을 도에 제출한 뒤 9개월여 만에 논란에 종지부를 찍은 것이다.

이들 단체는 즉각 성명서를 내고 환영 입장을 밝혔다.

국민의힘 박재완 의원 사직허가의 건도 처리됐다.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고 있는 박 의원은 지난 8일 의회에 사직서를 냈으며, 이날 본회의를 끝으로 5개월여 만에 직을 잃었다.

'2020년도 행정사무감사 계획서 승인의 건'이 의결돼 도의회는 387회 정례회(오는 11월 9일~12월 16일) 기간 중 소관부서와 출자출연·민간위탁기관 등을 대상으로 감사를 실시한다.

이번 감사에서는 코로나19 여파에 따른 공공의료 역량 강화 방안과 포스트 코로나19 시대를 대비한 경제정책 등이 주로 다뤄질 전망이다.

도의회는 '과수화상병 공적방제 손실보상금 국가지원 유지 대정부건의안'과 '용담댐·대청댐 방류로 인한 피해지역 대책 마련 촉구 건의안'을 채택했다.

또한 행정수도 완성 및 지방분권 실현을 위해 '충청북도의회 균형발전 특별위원회'를 구성·운영하기로 했다.

위원장과 부위원장은 이숙애(청주1) 의원과 윤남진(괴산) 의원이, 위원은 김영주(청주6)·박상돈(청주8)·심기보(충주3)·이상정(음성1)·이수완(진천2)·임동현(청주10)·전원표(제천2) 의원이 맡았다.

박문희 의장은 "도교육청은 추경 예산이 학생들의 교육환경 개선과 긴급돌봄 등 코로나19 예방과 대응을 위해 신속하게 집행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386회 임시회는 오는 10월 13일부터 23일까지 11일간 열릴 예정이다.

/ 신민수기자 0724sms@naver.com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청주대 건축(공)학과 50주년 기념사업위 김태영·김주열 공동위원장

[충북일보] 한수이남 최고(最古) 사학명문 청주대학교의 건축(공)학과가 개설된 지 올해로 50년이 됐다. 1970년 3월 첫 수업을 시작한 이래 반세기 동안 2천400여 명의 졸업생과 400여 명의 석·박사가 청주대 건축(공)학과를 거쳐 갔다. 이들은 현재 지역사회는 물론 전국 관계·산업계·학계 곳곳에서 건축설계, 시공분야 전문가로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다. 건축학과로 출범한 청주대 건축(공)학과는 새천년 들어 5년제 건축학과와 4년제 건축공학과로 분리되면서 전문 건축인 양성의 요람으로 발돋움했다. 쉰 살의 청주대 건축(공)학과 동문회는 '개설 50주년 기념사업위원회'를 구성했다. 4일 기념식을 준비하면서 반백년간의 학과 역사를 정리해 한권의 책으로 펴낸 기념사업회 공동위원장 김태영 교수와 김주열 동문회장을 만나 청주대 건축(공)학과의 50년 발자취를 되돌아본다. ◇50년간 청주대 건축(공)학과가 남긴 가장 큰 성과는. "졸업생 2천400여명과 석사 박사 400여명을 배출한 것이다. 청주지역 변화의 바람이 불기 시작한 1970년 3월에 첫 신입생을 선발했고, 1980년부터 청주대 건축학과 출신 동문들이 전문가로서 두각을 나타냈다. 동문들은 건축설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