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제천디지털포토클럽, 제20회 사진전 개최

내토시장에서 다양한 작품 30점 선보여

  • 웹출고시간2020.06.14 14:10:18
  • 최종수정2020.06.14 14:10:18

천디지털포터클럽 박범수 회원이 전시회에 선보인 '의림지 솔밭공원'.

ⓒ 제천시
[충북일보] 제천디지털포토클럽 사진전시회가 지난 12일부터 오는 18일까지 내토시장에서 열리고 있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클럽 회원들이 전국을 다니면서 촬영한 작품 30점을 선보인다.

디포클럽은 내토시장은 물론 제천시보건복지센터 로비, 제천시청 현관, 중앙로 차 없는 거리, 제천역 등 다양한 장소에서 회원전을 개최함으로써 제천의 아름다운 자연 풍광의 볼거리를 시민들에게 제공해 왔다.

올해로 20번째를 맞는 사진전은 내토시장을 찾는 내방객들이 장도 보고 동아리 회원들이 전국을 다니며 촬영한 사진들을 감상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제천의 관광지와 재래시장을 홍보하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제천 / 이형수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김병우 충북도교육감

[충북일보] 코로나19 팬데믹(pandemic·세계적 대유행)으로 다섯 차례나 미뤄졌던 충북도내 유치원과 초·중·고교의 등교개학이 마무리됐다. 코로나 의심증세로 진단검사를 받는 도내 학생 수도 순차등교 초기 400명대에서 마지막 등교가 이뤄진 지난 8일부터 100명대로 떨어졌다. 코로나19에 대한 학생들의 불안심리가 점차 사라지면서 학교현장이 안정을 되찾고 있는 모습이다. 코로나19 확산은 온라인 재택수업, 5~6월 순차 등교개학, 대대적인 학교방역 등 사상유래 없는 큰 변화의 바람을 학교현장에 몰고 왔다. 충북도교육청은 시의적절하고 흔들림 없는 교육시책으로 코로나19에 대응해 왔다. 온라인수업 준비와 학교방역은 전국에서 가장 모범적이라는 자체평가도 나온다. 이 모든 과정을 진두지휘하고 있는 김병우 교육감을 만나 전면등교 후 계속되고 있는 도내 학교현장의 방역대책과 포스트 코로나를 대비하는 충북교육, 9월 학기제, 등록금 반환문제 등에 대한 생각을 들어봤다. 오는 7월 1일로 취임 2주년을 맞는 김 교육감은 이 자리서 전면 고교무상교육 조기시행 배경을 비롯해 이시종 충북도지사와 이견을 보이고 있는 명문고 설립 관련 입장도 자세히 밝혔다. ◇충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