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20.06.03 17:04:07
  • 최종수정2020.06.03 17:04:07
[충북일보] 충북지역에 올해 첫 폭염 영향예보(관심)가 발표됐다.

청주기상지청은 대체로 맑은 날씨 속에서 일 최고 체감온도가 31도 이상이 예상돼 도내 전역에 폭염영향정보(관심 단계)를 발표했다고 3일 밝혔다.

청주기상지청에 따르면 오는 12일까지 뚜렷한 비 소식 없이 낮 기온이 30도 내외로 더울 것으로 예상된다.

그동안 최고기온만 보던 폭염 특보기준은 올해부터 습도까지 반영한 '체감온도' 기반의 폭염특보체계로 변경됐다.

위험 수준 기준은 △관심-일 최고 체감기온 31도 이상 2일 △주의-일 최고 체감기온 33도 이상 2일(폭염주의보 연계) △경고-일 최고 체감기온 35도 이상 2일(폭염 경보 연계) △위험-일 최고 체감기온 38도 이상 1일 등이다.

체감온도는 인체가 느끼는 더위나 추위를 수량적으로 나타낸 것으로, 온도·습도·풍속 등을 바탕으로 계산한다.

/ 강준식기자 good12003@naver.com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