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충북중기청 '2020 글로벌 강소기업' 9개사 선정

충북도·금융기관 맞춤형 집중지원
'글로벌 선도 중견기업'으로 육성

  • 웹출고시간2020.06.01 17:33:45
  • 최종수정2020.06.01 17:33:45
[충북일보] 충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은 글로벌 시장을 선도할 도내 유망 수출중소기업 9개사를 '2020년 충북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선정했다고 1일 밝혔다.

글로벌 강소기업은 중견기업 후보군으로 중소기업 성장사다리 구축과 한국형 히든챔피언 육성을 위해 선정된다.

이들 기업에는 중기부와 지역자치단체, 민간 금융기관의 집중 지원이 이뤄져 '중앙-지방-민간 간 우수 협력모델'로도 꼽힌다.

올해 충북 글로벌 강소기업은 충북중기청과 충북도, 충북기업진흥원, 외부 전문가의 3차에 걸친 심층평가를 통해 선정됐다.

지정 기업은 향후 4년간 중기부, 충북도, 민간 금융기관에서 제공하는 맞춤형 패키지 지원을 받게 된다.

충북중기청은 해외마케팅 지원(4년간 2억 원) 및 기술개발사업 우대 선정을 통해 해외진출과 신제품 개발을 촉진한다.

충북도는 지역자율지원프로그램(연 2천만 원)으로 개발기술 사업화를 지원하며, 민간 금융기관(7개 기관)은 융자·보증 및 컨설팅을 지원한다.

현재 도내 글로벌 강소기업은 신규 지정 9개사를 포함해 총 26개사다.

충북중기청 관계자는 "올해 지정된 기업이 월드클래스, 나아가 글로벌 선도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충북도 및 충북기업진흥원과 협력 체계를 강화해 집중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 성홍규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