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단양황토육쪽마늘정보화마을, 게르마늄 농법 '화제'

응실리 마을 총 7농가 20여t 수확 앞두고 기대감 상승

  • 웹출고시간2020.05.31 13:59:23
  • 최종수정2020.05.31 13:59:23

단양황토육쪽마늘정보화마을인 단양군 매포읍 응실리 마을 한 농가에서 게르마늄과 크로렐라 혼합액을 마늘밭에 살포하고 있다.

[충북일보] 단양황토육쪽마늘정보화마을인 단양군 매포읍 응실리 마을이 올해부터 마늘재배에 게르마늄 농법을 도입해 수확을 앞두고 있어 화제다.

올해 이 농법을 이용한 마늘 재배에는 총 7농가가 참여했으며 재배면적은 1만3천㎡로 수확량은 15∼20t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각 농가는 게르마늄과 크로렐라를 혼합해 지난 3월 중순부터 다섯 차례에 걸쳐 마늘밭에 살포했다.

게르마늄 마늘은 일반 마늘보다 몇 십 배의 항암효과가 있다고 알려져 농민들은 효능이 과학적으로 검증될 경우 마늘 농사뿐만 아니라 고추, 잡곡 등으로 농법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화학비료나 농약 등을 사용할 경우 농산물 생산량은 증대되는 반면 약의 독성으로 인해 토양 미생물의 서식환경이 파괴돼 장기적으로 토양의 황폐화를 가속화하게 되지만

게르마늄 농법은 오염 물질을 정화하고 토양 속에 산소를 공급해 미생물과 토양생태계를 회복시켜 작물이 잘 자랄 수 있는 비옥한 토양으로 만든다는 장점이 있다.

정보화 마을은 사전매매계약 체결 조율을 통한 판로 확보에도 나서고 있다.

조열형 응실리 이장은 "게르마늄 농법은 생태계의 과도한 파괴를 막으면서 상품 가치가 높은 고부가가치 농산물의 생산성 증대로 경제성도 보장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농민들의 정직한 땀이 헛되지 않도록 적극적으로 농산품을 홍보하고 마케팅에도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단양황토육쪽마늘정보화마을은 게르마늄 마늘의 소득 증대를 위해 정보화마을 홈페이지(http://maneul.invil.org), 블로그, SNS를 통한 게르마늄 마늘과 단양황토마늘 홍보에도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단양 / 이형수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