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20.05.14 16:20:23
  • 최종수정2020.05.14 16:20:23
[충북일보] 국회사무처는 국회에 식재된 주요 나무와 풀꽃의 사연을 담은 '국회의 나무와 풀꽃 이야기(사진)'를 15일 발간한다.

이 책은 국회에서 자라고 있는 총 140종·18만 9천여 그루의 나무와 풀꽃 가운데, 유사한 나무와 풀은 원래의 수종에 통합해 총 125종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다.

일반 국민이 쉽게 읽을 수 있도록 식물학적인 설명은 최소화하는 한편, 역사·문화적인 내용과 전해지는 이야기도 담았다.

어떤 나무가 국회 안 어디에 자라고 있는지를 찾아볼 수 있도록 국회 경내를 4개 구역으로 나누어 상세한 나무 지도까지 그려 넣었다.

열린국회정보(open.assembly.go.kr), 국회방문자홈페이지(memorial.assembly.go.kr) 등에서는 전자책을 무료로 볼 수 있다.

유인태 국회사무총장은 "국회 숲해설 프로그램 참관객을 포함한 많은 사람들이 이 책을 읽기 바란다"며 "서로 어울려 아름다운 숲을 이루는 나무의 지혜가 공유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서울 / 안혜주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