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임택수 충주부시장 "해외입국자 방역에 만전"

코로나19 대응점검 영상회의
학교 방역 및 해외입국자 관리 등 강조

  • 웹출고시간2020.04.09 10:57:31
  • 최종수정2020.04.09 10:57:31

임택수 충주부시장이 화상회의를 통해 해외입국자 방역에 만전을 기할 것을 주문하고 있다.

ⓒ 충주시
[충북일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오는 19일까지 사회적 거리두기가 연장된 가운데 충주시의 강력한 코로나19 대응 자세가 눈길을 끌고 있다.

시는 최근 열린 코로나19 대응점검 영상회의에서 개학에 따른 학교 방역체계 구축, 해외입국자 관리 등의 현안에 대해 심도 깊은 논의의 시간을 가졌다.

회의를 주재한 임택수 부시장은 "충주에서도 학생들의 개학이 온라인을 통해 단계적으로 시작되고 있다"며 "시에서도 관심을 가지고 학생들의 안정적인 교육환경 조성을 위해 협력을 아끼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임 부시장은 "학생들의 외부활동이 많아질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학원·클럽 등의 방역 대책도 다시 한 번 점검할 시점"이라며 "방역체계를 튼튼히 하는 동시에 홍보에도 힘써서 학생들이 교육에 집중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또 "생활치료센터의 역할을 훌륭하게 다해준 IBK기업은행 충주연수원이 9일부터 외국인 자가격리시설로 활용될 예정"라며 "해외입국자에 대한 자가격리의 중요성이 강조되는 상황에서 지역사회 전파를 차단하는 든든한 방패가 될 수 있도록 시설 지원에 힘써 달라"고 거듭 당부했다.

임 부시장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우리의 노력이 앞으로 어떤 위기도 이겨낼 수 있게 하는 소중한 자산이 될 것"이라며 "다들 바쁘고 어려운 상황이지만 시민들의 미래의 안전까지 지킨다는 자부심으로 힘써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충주 / 윤호노기자
이 기사에 대해 좀 더 자세히...

관련어 선택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4·15총선 릴레이 인터뷰 ⑱ 미래통합당 경대수 (증평·진천·음성)

4·15총선 릴레이 인터뷰 ⑱ 미래통합당 경대수 (증평·진천·음성) ◇선거에 임하는 각오는 "8년 동안 군민들이 국회의원 경대수에게 바라는 숙원 사업들 중 해결되지 못한 것이 있다. 3선이 되면 반드시 이것들을 관철하겠다는 의지를 다지고 있다. 유권자들에게 그 마음을 전달해 이번 총선에서 꼭 승리하겠다." ◇이번 선거 프레임 어떻게 보나 "문재인 정부의 실정이 코로나사태에 묻힌 부분이 있다. 모든 분야에 있어 퇴보를 거듭한 정권이다. 경제 부분은 소득주도성장으로 대표되는 모든 정책이 실패로 드러나고 있다. 경제지표는 지금까지 겪어보지 못한 수치로 나타나고 있다. 정부 통계로 고용률이 좋아지고 있다는 것은 공공일자리로 포장된 것이다. 30~40대의 일자리는 점점 줄어들고, 청년실업률은 최악이다. 어느 산업 단지를 가도 문 닫는 중소기업이 지금처럼 많을 때가 없었다. 외교·안보 측면에서도 지금처럼 전통 우방과의 신뢰가 깨진 적이 없다. 문재인 정부가 잘하고 있다고 주장하지만 우리 국민들은 냉정한 시각으로 총선에서 평가할 것이다. 이번 총선으로 바로잡지 않으면 나라가 어디로 갈지 모른다. 국민들도 이에 동의한다면 이번 총선에서는 우리 미래통합당, 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