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20.04.02 15:57:02
  • 최종수정2020.04.02 15:57:02
[충북일보] 청주시가 시민예술아카데미 수강생을 오는 6~10일 5일간 모집한다.

시민예술아카데미는 4개 장르(교향, 합창, 국악, 한국무용) 10개 반으로 운영된다.

시는 시립예술단의 특성에 맞는 과목을 선정해 시립예술단 단원을 강사로 하는 교육을 오는 5월 개강할 예정이다. 코로나19 사태 추이에 따라 개강 시기는 연기될 수 있다.

수강신청은 청주시 통합예약시스템을 통해 선착순으로 할 수 있다. 신규 신청자를 우선으로 하며, 1인 1과목 수강이 원칙이다.

자세한 사항은 청주예술의전당 홈페이지(http://www.cheongju.go.kr/ac/index.do) 공지사항을 참고하거나 청주시립예술단(043-201-0962, 0967, 0970, 0976)으로 문의하면 된다.

/ 유소라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4·15총선 릴레이 인터뷰-⑰더불어민주당 임호선(증평·진천·음성)

4·15총선 릴레이 인터뷰-⑰더불어민주당 임호선(증평·진천·음성) ◇경찰고위직을 역임했다. 어떤 각오로 이번 선거에 임할 것인가 "이번 총선은 중부3군의 미래를 선택하는 기회라고 생각한다. 예전부터 개혁 성향이 강한 지역이다. 지금도 도정, 군정, 국정이 삼위일체가 돼있다. 이로써 다른 지역과 달리 발전을 거듭하고 있다. 반드시 여당이 중부 3군을 승리로 이끌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필승의 카드로 선택받은 만큼 결과로 보답 드리겠다. 거시적인 차원에서 보면 지난 4년간 세상이 바뀌었다. 대통령과 지방 정치 지도자가 바뀌었다. 오로지 바뀌지 않은 곳이 국회다. 지금 20대 국회는 국민의 선택, 변화와 개혁에서 제외돼 있던 곳이다. 이제는 국회가 변화된 세상에 보조를 맞춰야 한다." ◇이번 선거를 어떤 프레임으로 보나 "2년간 국회를 출입했다. 국회에서 법안, 예산 등 주요 국정 현안들이 사사건건 제대로 뒷받침되지 않는 모습을 현장에서 지켜봤다. 세상은 변했는데 국회는 변하지 않았다. 개인적으로 국회 심판론으로 봐야하는 것 아닌가 싶다. 여야를 떠나서 여당은 여당 국회의원, 야당은 야당 국회의원으로서 '정말 일하는 국회를 만들 적임자는 누군가' 이 부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