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코로나19 극복에 사용하세요

진천 주민 성금 100만원 기탁

  • 웹출고시간2020.04.01 11:39:57
  • 최종수정2020.04.01 11:40:09
[충북일보] 진천 광혜원면에 날개 없는 천사가 다녀갔다.

1일 군에 따르면 지난달 30일 이름을 밝히지 않은 60대 중반의 기부자가 광혜원면행정복지센터 맞춤형복지팀을 방문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람들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현금 100만 원이 든 봉투와 메모를 전달했다.

삐뚤삐뚤한 손글씨로 쓰여진 메모에는 '코로나 재난에 조금이라도 도움 되기를 바랍니다' 라고 적혀 있었다. 직원이 감사인사와 함께 이름을 묻자 '괜찮다'는 말을 남기고 황급히 자리를 떠난 것으로 알려졌다.

이천희 광혜원면장은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 나눔을 실천해 주신 기부자분께 깊은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전한다"며 "이러한 소중한 마음들이 모여 우리 지역 사회를 지탱하는 큰 힘이 되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날 기탁된 성금은 충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지역 취약계층에 전달될 예정이다.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에 따라 충북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는 지역 내 어려움을 겪고 있는 피해 지역 및 주민을 돕기 위해 특별모금을 실시하고 있으며, 참여를 희망하는 사람은 광혜원면 행정복지센터에 전달하거나 공동모금회 전용 계좌(농협, 313-01-144258, 예금주: 충북공동모금회)로 입금하면 된다.

진천 / 김병학기자
이 기사에 대해 좀 더 자세히...

관련어 선택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4·15총선 릴레이 인터뷰-⑯더불어민주당 곽상언(보은·옥천·영동·괴산)

4·15총선 릴레이 인터뷰-⑯더불어민주당 곽상언(보은·옥천·영동·괴산) ◇지역민에게 다소 생소한 인물이다. 이번 선거 어떤 각오로 선거에 임할 것인가 "지역구에는 실제로 많이 알려진 인물이 아닌 것은 맞다. 저희 지역구는 전국 선거구 중에서 두 번 째로 가장 넓다. 충북의 절반, 서울의 4.5배 크기인 광대한 지역이다. 기존 의원이 아닌 이상 정치 신인은 당연히 힘들 다. 수도권에서 출발했다면 개인적으로는 편했을 수 있다. 하지만 첫 시작이 중요한 것이고 시작을 할 때 개인적, 정치적, 지역적으로 의미가 있다. 지난 일 년 이상의 기간 동안 충북 지역 언론의 정치 관련 기사를 보면 동남 4군의 선거는 '하나마나다' 라는 기사가 많았다. 그런 기사들을 보고 이곳에 오기로 했다. 유권자들의 마음을 얻어야한다. 제가 할 수 있는 것은 한 분 한분 만나 뵙고 제 생각과 살아온 이력, 앞으로 하고 싶고 할 수 있는 일, 가능한 일이 무엇인지를 말씀드리고 마음을 얻는 것이다. 진정성을 보여드리겠다." ◇옥천에 육영수 생가가 있다. 그리고 노무현 전 대통령 사위가 출마했다. 그래서 전국적인 관심을 받고 있다. 어떻게 생각하나 "옥천에 육영수 여사 생가가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