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제천시, 청풍면 물태리 및 의림지 일원 행정명령 발령

"코로나19 청정 지역 제천을 지켜라"

  • 웹출고시간2020.04.01 11:27:32
  • 최종수정2020.04.01 11:27:32

지난해 열린 청풍호 벚꽃축제장을 찾은 많은 인파가 흐르러지게 핀 벚꽃을 즐기고 있다.

ⓒ 제천시
[충북일보] 제천시가 벚꽃이 만개할 것으로 예상되는 이번 주말에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 행정명령을 발령했다고 1일 밝혔다.

행정명령 대상 지역은 외부에서 벚꽃 구경을 위한 상춘객이 몰릴 것으로 예상되는 청풍면 물태리 및 대표 관광지인 의림지 일원이며 주요 행정명령 사항은 마스크 착용, 보행 시 2m 이상 거리두기, 불법 주정차 금지, 불법 노점 행위 금지 등이다.

행정명령 기한은 오는 4일일부터 5일까지 2일 간이며 필요 시 오는 11일부터 12일까지 2일 간 연장할 계획이다.

행정명령 위반 시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라 300만 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제천시는 모든 시민의 적극적인 협조로 코로나19 감염 청정구역으로 남아있다"며 "코로나19 지역감염 예방을 위해 벚꽃 나들이 등 외부활동을 자제해주시고 사회적 거리두기에 적극 동참해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제천시는 청풍면 물태리와 의림지 일원에 주말 동안 300여명의 공무원을 투입해 마스크 착용점검, 체온측정 및 손 소독, 주변방역, 주정차 안내 및 보행간격 유지계도 활동 등을 펼칠 예정이다.

제천 / 이형수기자
이 기사에 대해 좀 더 자세히...

관련어 선택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4·15총선 릴레이 인터뷰-⑯더불어민주당 곽상언(보은·옥천·영동·괴산)

4·15총선 릴레이 인터뷰-⑯더불어민주당 곽상언(보은·옥천·영동·괴산) ◇지역민에게 다소 생소한 인물이다. 이번 선거 어떤 각오로 선거에 임할 것인가 "지역구에는 실제로 많이 알려진 인물이 아닌 것은 맞다. 저희 지역구는 전국 선거구 중에서 두 번 째로 가장 넓다. 충북의 절반, 서울의 4.5배 크기인 광대한 지역이다. 기존 의원이 아닌 이상 정치 신인은 당연히 힘들 다. 수도권에서 출발했다면 개인적으로는 편했을 수 있다. 하지만 첫 시작이 중요한 것이고 시작을 할 때 개인적, 정치적, 지역적으로 의미가 있다. 지난 일 년 이상의 기간 동안 충북 지역 언론의 정치 관련 기사를 보면 동남 4군의 선거는 '하나마나다' 라는 기사가 많았다. 그런 기사들을 보고 이곳에 오기로 했다. 유권자들의 마음을 얻어야한다. 제가 할 수 있는 것은 한 분 한분 만나 뵙고 제 생각과 살아온 이력, 앞으로 하고 싶고 할 수 있는 일, 가능한 일이 무엇인지를 말씀드리고 마음을 얻는 것이다. 진정성을 보여드리겠다." ◇옥천에 육영수 생가가 있다. 그리고 노무현 전 대통령 사위가 출마했다. 그래서 전국적인 관심을 받고 있다. 어떻게 생각하나 "옥천에 육영수 여사 생가가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