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충주시, 코로나19 위기 극복 위한 온정의 손길

오뚜기분식, 목행용탄동직능단체, 에스엠파츠, 노은환경 등

  • 웹출고시간2020.03.31 13:13:45
  • 최종수정2020.03.31 13:13:45

목행용탄직능단체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성금을 전하고 있다.

ⓒ 충주시
[충북일보 윤호노기자] 충주지역 곳곳에서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성금과 물품 기탁이 계속되고 있다.

충주시 어울림시장에서 오뚜기분식(대표 김인성)은 31일 성내충인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코로나19 피해자 지원에 써달라며 성금 200만 원을 기탁했다.

같은 날 목행용탄동 통장협의회와 바르게살기위원회 회원들도 코로나19로 고생하는 어려운 이웃들에게 사용해 달라며 자발적으로 모은 성금 100만 원을 행정복지센터에 전했다.

통장협의회 및 바르게살기위원회는 성금 후원 이외에도 코로나19 감염 확산을 막고 주민들이 안전을 위해 매주 상가, 주택가, 경로당 등 지역 곳곳에 방역을 실시하고 물품 기탁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노은면 에스엠파츠가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한 마스크를 기탁하고 있다.

ⓒ 충주시
지난 30일 노은면에 위치한 에스엠파츠㈜(대표 유홍열)도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한 마스크 2천300매를 기탁했다.

유홍열 대표이사는 "코로나19로 마스크 구입에 어려움이 많은 취약계층의 안타까운 모습을 보고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지난 24일 노은면명예사회복지공무원인 노은환경개발 이재욱 대표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성금 300만 원을 기탁했다.

이 대표는 지난 2월 저소득층 지원을 위한 성금 100만 원을 기탁한데 이어 이번에도 범국민적 코로나19 확산방지 및 위기 극복에 참여해 훈훈함을 더했다.

한편, 기탁한 물품과 성금은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충주 / 윤호노기자
이 기사에 대해 좀 더 자세히...

관련어 선택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4·15총선 릴레이 인터뷰-⑮미래통합당 박덕흠(보은·옥천·영동·괴산)

4·15총선 릴레이 인터뷰-⑮미래통합당 박덕흠(보은·옥천·영동·괴산) ◇이번 선거에 임하는 각오는 "보은·옥천·영동·괴산은 타 지역보다 낙후된 것이 사실이다. 지금까지 8년 동안 지역 국회의원으로서 일해 온 것을 마무리하고, 새로운 계획을 통해 더 발전시키기 위해 3선에 도전한다. 3선이 된다면 지역에 그만한 힘이 실릴 수 있다. 지역 중진으로서 중앙정부와의 네트워크를 활용해 지역 발전의 견인차 역할을 하겠다. 또 상임위원장, 원내대표, 예결위원장을 할 수 있는 조건을 갖추게 돼 지역 예산을 더 확보한다든지 새로운 공약, 계속 사업들을 조속히 마무리할 수 있다. 동남4군의 발전을 앞당기기 위해서는 힘 있는 3선 의원이 꼭 필요하다." ◇이번 선거는 어떤 프레임으로 보나 "집권 여당이 야당 심판론을 부각시키고 있는 것은 '현 정부가 일을 잘했다'는 의미가 담겨있다. 야당이 그만큼 협력했기 때문에 나올 수 있는 얘기다. 그동안 야당은 반대의사만을 낸 것이 아닌 꼭 필요한 부분에서는 협조를 했고 그를 통해 여당이 성공했다는 평가도 나올 수 있다. 그렇기에 야당 심판론은 적절하지 않다고 본다. 결국 평가는 국민들의 몫이다. 정권심판론도 필요하지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