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20.03.22 14:24:04
  • 최종수정2020.03.22 14:24:04
[충북일보 유소라기자] 청주시는 통합시청사 국제설계공모 1단계 심사 결과 국내외 건축가의 작품 5개를 선정했다고 22일 밝혔다.

앞서 지난 20일 김준성 심사위원장을 비롯한 7명의 심사위원은 1단계에 접수된 52개팀의 작품을 대상으로 위상과 미래가치 창출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2단계에 올릴 작품을 선정했다.

이날 선정된 작품은 Jim Architecture(캐나다), ㈜디지인랩스튜디오, ㈜해안종합건축사사무소, TYPS. Lab, 일구공구도시건축사사무소의 5점이다.

국제설계공모 2단계 참가권이 주어진 이들 팀은 2단계 해외 초청 건축가인 다니엘 리베스킨트(미국), 도미니크 페로(프랑스), 로버트 그린우드(노르웨이)와 시청사 건립 기본 및 실시설계 우선협상권을 놓고 오는 7월 14일 최종경합을 겨루게 된다.

시 관계자는 "국제적으로 심각하게 번지고 있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어려운 시기임에도 국제설계공모에 참여해 주신 국내외 건축가들에게 감사드린다"며 "통합시를 상징하는 미래지향적 시청사 건립 사업을 차질없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청주시청사는 현 청사를 중심으로 대지면적 2만8천459㎡, 건축면적 5만5천500㎡ 규모로 시민을 위한 다양한 공간과 문화기능을 겸비한 복합청사로 건립될 예정이다.

/ 유소라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4·15총선 릴레이 인터뷰-⑨오제세 국회의원 (청주 서원)

4·15총선 릴레이 인터뷰 - ⑨오제세 국회의원 (청주 서원) 더불어민주당 오제세(청주 서원) 의원이 19일 21대 국회의원선거 무소속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4선 중진인 오 의원은 다가오는 총선에서 5선의 꿈을 키웠지만 민주당 청주 서원 선거구 공천과정에서 컷오프되며 경선 기회를 얻지 못했다. 무소속 출마를 공식 발표한 오 의원을 만나 총선에 임하는 각오와 코로나19 사태, 여야의 공천시스템에 대한 평가를 들어봤다.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는데 4·15 총선에 임하는 각오는 "16년간 제가 의정활동을 할 수 있었던 것은 서원구민의 현명하고 엄정한 판단 때문이었다. 저를 네 번이나 믿어준 분들은 지난 16년간 정치를 총결산할 기회를 주실 것이다. 5선으로 서원구와 대한민국에 책임과 역할을 다 하기 위해 출마를 결심했다. 저를 믿고 응원해준 서원구민에게 보답하기 위해 대한민국을 위해 이름 남기는 정치인이 되겠다." ◇여야 모두 공천 잡음이 심각하다. 무엇보다 상향식 공천이 이뤄지지 않았다는 평가가 나오고 있다 "정당은 기본적으로 당원을 중심으로, 당원의 지지를 모아 권력을 잡는 것이다. 국가가 주권자인 국민을 존중하듯 정당은 당원을 존중